의사에게 ‘운동하세요’라는 말을 들었을 때 제일 처음 읽는 책 - 25년 경력 피지컬 트레이닝 1인자가 밝히는 의학적으로 완벽한 최상의 운동법
나카노 제임스 슈이치 지음, 김현정 옮김, 다바타 쇼고 감수 / 북라이프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의 제목은 좀 긴데 단숨에 기억된다. 바쁜 일상을 보내면서 몸 관리는 상대적으로 못하는 사람 중에 병원에 간다면 의사에게 '운동하세요'라는 말을 들을 거라 예상한다. 아니면 실제로 의사에게 그런 말을 들은 사람도 무엇부터 해야할지 걱정만 가득할 것이다. 이 책은 그런 사람들을 위한 해결책이라는 생각이 든다. "일단 한 번 읽어봐!"라고 부담없이 다가간 후, 지금 당장부터 내 몸을 생각하도록 도와주는 책『의사에게 '운동하세요'라는 말을 들었을 때 제일 처음 읽는 책』이다.


 

 


이 책의 저자는 나카노 제임스 슈이치. 일본의 유명 운동선수들의 스포츠 장애를 치료하고 부상을 예방하는 분야인 '피지컬 트레이닝'의 권위자이자 25년 경력의 퍼스털 트레이너다.

이 책은 운동이 건강에 좋다는 건 알지만 좀처럼 실천에 옮기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쓴 것이다. 의사에게 "운동하세요."라는 말을 들은 경험이 있다면 이대로 가다간 큰 병에 걸릴 가능성이 있거나 이미 어느 정도 증상이 발현된 상태라 할 수 있다. 그런 사람들에게는 운동의 문턱을 최대한 없앤, 강도는 낮지만 확실한 효과를 볼 수 있는 운동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그래서 지금까지 운동을 해본 적이 없는 사람이나 운동을 싫어했던 사람도 따라 하기 쉬우면서 시간이 없어도 꾸준히 할 수 있고 성과를 볼 수 있는 운동 프로그램을 고안하여 이 책에 담았다. 또한 운동의 효과를 더욱 높이기 위하여 질병과 신체 구조에 관한 해설, 운동을 하면 어째서 컨디션이 좋아지는지 그 원리에 대한 설명도 함께 싣도록 했다. (8쪽_들어가는 말 中)


이 책은 총 9부로 구성된다. 1부 '의사에게 '운동하세요'라는 말을 들었을 때 제일 처음 하는 일', 2부 '어깨, 허리, 무릎 통증을 근본적으로 치료하기', 3부 '나이 들어 몸져눕지 않으려면?', 4부 '아무리 자도 계속 피곤하다면?', 5부 '오랜만에 운동하는 사람이 빠지는 함정', 6부 '볼록 나온 배는 운동으로 해결될까?', 7부 '걷는 습관을 들여 건강한 몸을 만들자', 8부 '트레이너가 추천하는 하루 14품목 식사법', 9부 'Q&A 효과적인 운동이란?'으로 나뉜다.


목차를 훑어보다가 가장 먼저 들어온 2부의 어깨결림과 요통을 먼저 찾아보았다. 특히 2016년 후생노동성이 실시한 <국민생활기초조사>에 따르면 일본 여성의 1위가 바로 '어깨결림'이라는 것이다. 어깨결림이 나만의 문제가 아니라는 것을 보며, 본격적으로 이 책을 읽어보았다. 어깨결림 예방 운동으로는 정적인 것보다 동적인 운동을 추천하는데, 71페이지부터 나와있는 어깨결림 예방 운동은 실질적으로 유용할 것이다. 특히 동적 스트레칭을 하면 몸 전체의 대사가 일시적으로 높아지는 효과도 있으므로 책상 앞에 앉아 업무를 보다가 졸음이 쏟아질 때 해보면 한결 정신이 맑아질 것이라며 권하고 있다.


이 책은 평소에 운동을 잘 하지 않거나, 거의 하지 않는 사람들을 위한 간단한 스트레칭을 알려주고 있다. 읽는 사람의 마음도 편안하게 해준다. 지금껏 안 했어도 괜찮다는 것이다. 지금부터 하면 되니까. 자신감을 심어주며 동작 하나라도 할 수 있도록 격려해준다.

근육량은 20~30대에 가장 많고 그 후로는 해가 갈수록 줄어든다. 그렇다고 '나이 탓이니 어쩔 수 없다'든가 '지금까지 운동과는 담을 쌓고 살았는데 이제 와서 해봤자 이미 늦었다'며 포기할 필요는 없다. 이제껏 운동을 멀리하고 살았던 사람이나 60~80대 고령자라 하더라도 운동을 제대로 해 주기만 하면 근육은 충분히 늘릴 수 있다. (99쪽)

 


"지금부터 꼭 해야 하는 것을 가르쳐드립니다!:

아직도 운동이 선택이라고 생각하는 당신에게

일상 속 기적을 만드는 핵심 피지컬 트레이닝 (책 뒷표지 中)

아주 쉽고 간단한 운동이 담겨 있다. 그만큼 접근성이 뛰어나고 편안한 마음으로 행동에 옮길 수 있는 책이다. 제목 그대로 운동을 하고자 처음 마음 먹었지만 무엇부터 할지 막막할 때에는 이 책이 길을 안내해줄 것이다. 생각날 때마다 할 수 있는 간단한 운동을 담은 책이기에 가까이 두고 틈틈이 꺼내들어 책 속의 동작을 해보면 좋을 것이다. 매일매일 조금씩만, 건강을 향해 갈 수 있도록 이 책과 함께 해야겠다. 이 정도는 전혀 부담없이 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