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식 밖의 부자들 - 10년간 1,000명의 백만장자들을 통해 본 새로운 부의 공식 7
루이스 쉬프 지음, 임현경 옮김 / 청림출판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명의 부자 만을 들여다본다면 '그 사람만 그런 걸 수도 있어!'라고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무려 10년간 1,000명의 백만장자들을 통해 본 부의 공식이라니 솔깃하지 않을 수 없었다. 제목에서 보면 '상식 밖의'라는 수식어가 붙은 것을 알 수 있는데, 지금껏 우리가 생각하던 고정관념과는 거리가 멀다는 소리다. 그렇다니 더욱 궁금해졌다. 그들의 부의 공식을 들여다보고자 이 책『상식 밖의 부자들』을 읽어보게 되었다.


 

 


이 책의 저자는 루이스 쉬프. 세계 최고 부자학 전문가이자 재정 컨설팅 전문가다. 이 책은 그가 지금까지 연구한 부자학 집대성으로, 평범한 사람들과 다른 상식으로 부를 창조하고 사업을 키우는 사람들, 즉 '비즈니스 브릴리언트'가 되기 위해서 무엇이 필요한지 구체적으로 담았다.

이 책에서 논의할 7가지 원칙은 나 혼자서 생각해낸 것이 아니다. 그 원칙들은 수년간의 독창적인 연구와 세심한 분석, 실패에도 굴하지 않고 다시 행동하는 적극성, 그리고 수많은 사람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만들어질 수 있었다. 이 책이 부를 창출하는 부자의 탁월한 재능과 상식을 발견하고 따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8쪽)


이 책은 총 8장으로 구성된다. 1장 '부자와 우리는 무엇이 다른가', 2장 '부자는 돈도, 좋아하는 일도 놓치지 않는다', 3장 '부자는 동전을 세지 않는다', 4장 '부자는 혁신가가 아닌 모방가다', 5장 '부자는 친구를 많이 두지 않는다', 6장 '부자는 더 좋은 인상이 아닌 더 많은 돈을 남긴다', 7장 '부자는 절대 혼자 일하지 않는다', 8장 '부자는 일단 실패하고 다시 시작한다'로 나뉜다.


이 책을 읽는 모든 사람들이 백만장자가 될 수 있을까? 물론 아니다. 그러나 이 책은 충분한 교육을 받고 지적 호기심이 왕성하며 지금까지 각자의 인생 규칙에 따라 만족스러운 삶을 살아왔지만, 그 규칙의 신통한 효과가 더 이상 나타나지 않는 수백만 명의 사람들에게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해줄 것이다. 그런 사람들은 이 책에서 제시하는 비즈니스 브릴리언트가 되기 위한 원칙의 3분의 1만 숙지해도 바로 수입이 오를 거라고 장담할 수 있다. (24쪽)

솔깃하지 않은가. 물론 '습관을 바꾸고 이를 날마다 실천할 수 있어야만 꿈꿔오던 재정적 성공을 이룰 수 있다'고 못받는다. 그래도 이들이 연구에 연구를 거듭해서 '돈을 부르는 7가지 황금 원칙'을 정리했다고 하니, 일단 알고 싶은 것이 인지상정이다. 게다가 할 수 있다면 재정적 성공까지 가보는 것이다. 못할 것도 없으리라는 생각을 하며 이 책을 읽어나간다.


이 책을 읽다보면 '이게 아니라고?' 라는 생각으로 갸우뚱 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상식 '밖의' 부자들을 보게 된다. 지금껏 무의식적으로 옳다고만 생각했던 것이 아닐 수 있다는 생각의 전환을 해본다. 이 책을 읽으면서 고정관념을 깨보는 시간을 갖는다. 특히 중요한 것은 '부자를 만드는 상식 밖의 도구 17'이다. 이 책의 하이라이트이며, 독자를 부자로 안내하는 방법이다. 자수성가한 백만장자들이 실천했던 습관과 행동을 '학습, 수입 창출, 지원, 인내'의 4가지 단계를 나아가면서 17가지 실천 도구를 통해 그들의 방식을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보다 구체적으로, 이 책을 읽는 보람을 느끼게 해주는 알찬 정보다. 


 

 


이 책을 읽다보면 '착실하게 살아라. 확실하게 파산하고 싶다면!' 말이 있다. 이 말을 보고 두 가지 반응을 보일 것이다. 비꼬는 마음과 대안이 무엇인가 생각하는 마음 말이다. 티끌 모아 티끌된다며, 착실하게만 산다고 부자까지는 될 수 없다는 것은 알긴 알지만, 그렇다고 팡팡 쓸까, 삐딱한 마음이 생길 수 있다. 하지만 마음을 가다듬고 저자가 들려주는 부의 공식 7가지를 차분하게 읽어본다면 생각이 달라질 것이다. 마지막 부분까지 가서 행동에 옮기기 위한 노력을 한다면 충분히 상황은 달라지리라 본다. 부자가 되고 싶다면, 자수성가 백만장자의 부의 공식 7가지를 알려주는 이 책을 읽어보기를 권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