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 나프탈렌 우리가 처음 만났던
붉은 불빛의 재래식 화장실 기억나니
거기서 만났던 수많은 서정시들 
-친구의 집에 가니 친구는 없고 친구 누나만 자고
내 사랑 나프탈렌 어느 여류시인이 그랬던가
서정시대는 끝났고 지랄같은
포스트모더니즘이구 정신시구
넌 이미 서정시대를 살았더냐
한때 울면서 마음을 터놓지 않았더냐
조금씩 닳아 없어지는구나 내사랑 나프탈렌 

(중략) 

수음을 배우고 사랑을 배우고 마침내
무디어진 세정인심에 젖어들 때
문득문득 닳아 없어지는구나 이젠 널 만나서
몸 비빌 곳은 자꾸 없어지고 시는 이미
구원이 아니구나 몰랐더냐 끝난 것을
서정시대만이 아닌 것을 아아 점차 닳아
이젠 보이지 않는구나 내사랑 나프탈렌 

 

     시집'왼쪽 늪에 빠지다'에서 

................................................................................ 

지나간 것에 대한 향수일까, 
소멸하는 것에 대한 애잔함일까, 
나프탈렌에 대한 추억은 수많은 서정시와 함께 했다. 그런데 그 지랄같은 포스트모더니즘은 서정시를
저만큼 밀어내고 시어들을 갈기갈기 풀어헤쳐 놓았다.
아, 그래도 그때가 좋았는데..... 시인은 먼 곳을 바라보는 듯하다.
그때는 그래도 나프탈렌의 냄새를 맡으며 서로의 살을 부대끼며 살았는데....

하지만 모든 것은 변한다는 것을,
나프탈렌 너뿐만 아니고,
서정시 너뿐만 아니고, 

............................................................................ 

다시 시작이다 신간평가단 활동(인문/사회/과학/)!10월은 잡혀진 일정으로 인해 조금 바쁘긴 해도 그까이거~ 뭐 
더 열심히 움직여야지....... 아, 설렌다,. 요 몇 달 동안 책도 제대로 읽지도 못했는데.... 리뷰도 쓰고,,,
서재활동을 이렇게 재미없게 하는 나를 구원해준 알라딘은 복받을겨....^^
문턱이 닳도록 들락거리다 휭~하니 나가 돌아다니다가 바람쐬러 오는 손님같지만....뭐 암튼 각별한 애정은 있으니까....
몇 몇 사람들.....그리고 주인장....
다시  문턱이 닳도록 들락거릴 일만 남았다....^^
안녕 친구들!!!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맥거핀 2011-09-28 14: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그렇군요. 컴백을 축하드립니다.^^ 다시 알라딘의 늪에 빠지셨네요. 종종 리뷰 읽으러 들를께요.
좋은 글들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꽃도둑 2011-09-28 17:35   좋아요 0 | URL
늪에 빠지는 일은 행복하고도 괴로운 일입니다. 하지만 이렇게라도 하고 싶었어요.
자학인가요?....ㅎㅎ

June* 2011-09-28 14: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 대문의 사진은 배추걸 !
 10기 , 축하드려요 ^^
 

꽃도둑 2011-09-28 17:38   좋아요 0 | URL
아, 감사드려요. june*님,
배추걸? ㅎㅎㅎㅎㅎㅎㅎㅎ 저 꽃이 배추꽃으로 보이나요?
다시 봤어요..뭘까하고...엉겅퀴 같기도 하고.... 수국 같기도한데,,,
에이~ 배추는 너무 하셨습니다..ㅡ.ㅡ

cyrus 2011-09-28 14: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립니다. 그래도 신간평가단 활동을 통해서 온라인으로나마 자주 만날 수 있어서 좋아요 ^^

꽃도둑 2011-09-28 17:38   좋아요 0 | URL
저도 좋아요....^^
사이러스님이야 특별한 인연이죠...
언제든 환영합니다~~

쉽싸리 2011-09-28 16: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경'꽃도둑님 신간평가단 복귀'축' ㅋㅎ

꽃도둑 2011-09-28 17:42   좋아요 0 | URL
경축! 현수막도 걸어주시고,,,,몸둘바를 모르겠어요.
그래 너도 알라디너다! 이렇게 힘을 주시는 것 같아 감사드려요..^^

June* 2011-09-29 10: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하하 . 그게 아니구요. 저 캐릭 이름이 배추걸이예요.
 네이버 베스트 웹툰에서 종종 봐왔거든요 .. ^^
 

꽃도둑 2011-09-29 13:42   좋아요 0 | URL
ㅎㅎㅎㅎㅎㅎㅎ 안그래도 네이버가서 배추걸 찾았더니,,,
와우~ 배추걸!!! 깜찍 발랄 귀염,앙증 그 자체더군요..^^
제 출생의 비밀을 알려줘서 고마워요. 이적지 난 내가 누군인지도 모르고 살았어요.
덕분에 정체성을 찾았네요...ㅋㅋ

June* 2011-09-29 16:50   좋아요 0 | URL
 
 정체성을 찾으셨다니 불행 중 다행 (?) 이예요 .. ^^
 웹툰 찾아서 보시면 ... 발랄 귀염 .. 을 능가하는 반전 스토리도
 있어요 , 기회가 되면 꼭 한 번 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