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신비로운 고택에서 꽃을 지키는 저승사자 이겸과
일당백 살림구단 최여리!!!

책표지랑 내용이 마음에 들어서 구매했다.
구매한지는 작년인데 이제서야 보고 있는 중.
(공감16 댓글2 먼댓글0)
<폐월화 1~2 세트 - 전2권>
2019-08-07
북마크하기 소루 공주 먹으면 새 몸 얻어 사람이 될 수 있나니,
이 책 소개를 보고 혹해서 읽게 되었는데 좋았다.
희란국 요물들 사람이 되기 위해서 소루 공주를 먹으려고...
100% 만족스럽지는 않았지만 즐겁게 읽었다.
(공감11 댓글0 먼댓글0)
<희란국 연가>
2019-08-07
북마크하기 비어있는 교태전. 세 명의 후궁. 임금의 크나큰 사랑은 가장 낮은 자리에 있던 여인을 이끄는데…….

무수리 문복자 방년 21세.
어쩌다 보니 후궁이 된 문복자.
험난한 구중궁궐에서 잘 버틸 수 있을지...
(공감16 댓글0 먼댓글0)
<무수리 문복자, 후궁 되다 1>
2019-07-24
북마크하기 정말 오랜만에 역사로맨스를 읽었다.
예전에는 정말 많이 읽었는데...
어느 날 여러가지 책들을 접하다 보니 역사 로맨스 책들은 점점 멀어지게 되었고.
그래도 여전히 역사 로맨스랑 찬타지 로맨스를 좋아한다.

다음은 판타지 로맨스를 읽을 차례.
(공감21 댓글0 먼댓글0)
<무수리 문복자, 후궁 되다 1~3 세트 - 전3권>
2019-07-24
북마크하기 이번 개정판으로 나온 무수리 문복자 후궁되다...
표지가 너무 마음에 든다.
간만에 다시 읽으니 재밌다.
(공감19 댓글0 먼댓글0)
<무수리 문복자, 후궁 되다 2>
2019-07-24
북마크하기 완결은 해피엔딩이 좋다.
사랑하는 사람끼리 오래 오래 행복하게 같이 사는 것.
둘 중에 하나라도 잃게 되면 그건...너무...
(공감21 댓글0 먼댓글0)
<무수리 문복자, 후궁 되다 3>
2019-07-24
북마크하기 개정판으로 나온 세트를 다시 구입해서 읽기 시작했다.
역사물 로맨스는 여전히 좋다.
판타지라면 더더욱 좋고.

즐기자~!!!
(공감10 댓글0 먼댓글0)
<무수리 문복자, 후궁 되다 1~3 세트 - 전3권>
2019-07-09
북마크하기 악마라고 불러다오 이 책들을 구매한지 벌써 3년이 넘었다.
이제는 읽을 차례.
올 여름에는 역대급으로 덥다고 하니 집에서 이 책들을 완독해야겠다.
1권부터 읽기 시작했는데 여주도 만만치 않지만 등장하는 악마들이 너무 재밌고 잘 생김.
(공감28 댓글0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1>
2019-06-04
북마크하기 스토리가 탄탄하고 너무 재밌다.
추천하고 싶은 책이다.
물론 보는 사람마다 다 다르지만...
(공감27 댓글0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2>
2019-06-04
북마크하기 전3권과 외전까지 완독!!!!
즐겁게 읽은 책이라 나중에 다시 볼 것 같다.
(공감22 댓글0 먼댓글0)
<태화 세트 - 전3권>
2019-05-15
북마크하기 드디어 외전까지 다 읽었다.
외전까지 다 읽어줘야 전3권을 완독했다고 할 수 있음.
외전도 재밌다.
(공감12 댓글0 먼댓글0)
<태화 외전>
2019-05-15
북마크하기 전래동화와 설화, 민속학을 다양하게 변주시킨 동양 판타지 로맨스소설이다.
태화도 참 괜찮은 책이다.
박스세트로 나왔을 때 구매해서 소장하고 있다.

읽고 있으면 작가의 상상력에 감탄이 절로 나온다.
(공감29 댓글0 먼댓글0)
<태화 1>
2019-04-16
북마크하기 재밌는 책이라 다시 읽어도 여전히 재미가 있다.
요즘 이상하게 로설이 많이 땡겨서 책장에 꽂혀있는 책들을 하나씩 꺼내서 보는 중이다.
마음에 든 로설들만 소장하고 있는데 이럴 때 꺼내서 보면 참 좋다.
(공감25 댓글0 먼댓글0)
<태화 2>
2019-04-16
북마크하기 옥황상제와 염라대왕. 상하천, 두 지존에게 하나의 비가 내려졌다.
단 하나의 비, 열아홉 소희.
과연 소희는 누구에게로 갈까??

1권 읽고 있는데 작가님의 상상력에 감탄하지 않을 수 없는 책이다.
간만에 나도 모르게 빠져들게 하는 책이다.
덮으면 자꾸 궁금하게 만드는 책이다
즐독하고 있다~!!!
(공감18 댓글0 먼댓글0)
<귀왕의 신부 1~4 세트 - 전4권>
2018-11-30
북마크하기 영화 트와일라잇 너무 지루했어...ㅠㅠ
나만 그런가...
시리즈가 있는 영화들은 항상 1편이 지루하고 재미가 없다.
난 그냥 책으로 만족하련다.
(공감5 댓글0 먼댓글0)
<트와일라잇>
2018-10-16
북마크하기 브레이킹 던 이 책은 예전에 이웃님께 선물로 받은 책이다.
영화를 보여주는데 난 항상 1편을 놓치고 만다.
아직 1편을 못 봤다...ㅠㅠ

브레이킹 던 읽기 시작~
(공감14 댓글0 먼댓글0)
<브레이킹 던>
2018-10-16
북마크하기 단권인데 페이지수가 많아서 장편소설이다.
새벽 3시까지 읽었네...
이클립스보다 난 뉴문이 더 마음에 든다.
(공감14 댓글0 먼댓글0)
<뉴문>
2018-10-16
북마크하기 가끔씩 티비에서 영화를 보여주고 있다.
영화를 다 보고나서 책장에 꽂혀 있는 이클립스를 꺼내 다시 읽었다.
이클립스는 영화보다는 책이 나은 것 같다.
내 경우에는...
(공감14 댓글0 먼댓글0)
<이클립스>
2018-10-16
북마크하기 믿고 보는 문은숙 작가의 책인데 역사로맨스도 좋지만 난 문은숙 작가의 판타지 로맨스가(기담) 더 좋은 것 같다.
물론 이 책도 재밌고 마음에 든다.
(공감5 댓글0 먼댓글0)
<혼효 1~3 박스 세트 - 전3권 (한정판)>
2018-10-02
북마크하기 너무 재밌게 읽은 책이라서 다시 읽어도 질리지 않을 것 같다.
재밌는 책들은 다시 읽어줘야 한다.
(공감23 댓글0 먼댓글0)
<조선여우스캔들 3>
2018-08-17
북마크하기 즐독~ (공감20 댓글0 먼댓글0)
<조선여우스캔들 2>
2018-08-17
북마크하기 악마들이 꽃이다
너무 잘 생겼다
재밌기도 하고.
읽어도 읽어도
다시 읽어도 지루하지 않을 책이다!!!!
(공감12 댓글0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5>
2018-07-13
북마크하기 전4권이 1920페이지~
언제 다 읽지 하면서도 이렇게 완독을 하고나면 뿌듯하다
2016년에 구매해서 2018년에 읽었네
비오는 날 로맨스소설이 나은 것 같다
달달한~
역시 시대물 로맨스가 나에게 맞는 것 같다
괜찮은 시대물 로맨스가 다시 나오면 좋겠다
은근 기대하면 기다려본다.
(공감2 댓글0 먼댓글0)
<붉은 달의 비 세트 - 전4권>
2018-07-05
북마크하기 즐독~ (공감1 댓글0 먼댓글0)
<붉은 달의 비 1>
2018-07-05
북마크하기 즐독~ (공감7 댓글0 먼댓글0)
<붉은 달의 비 2>
2018-07-05
북마크하기 즐독~ (공감7 댓글0 먼댓글0)
<붉은 달의 비 3>
2018-07-05
북마크하기 즐독~ (공감7 댓글0 먼댓글0)
<붉은 달의 비 4>
2018-07-05
북마크하기 세트는 품절이 금방 되네.
너무 제밌어서 다음권을 봐야하는데 아껴가면서 읽고 싶은 책이다.
(공감12 댓글2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3~4 세트 - 전2권>
2018-06-29
북마크하기 자꾸 등장 인물의 이름을 잊어서 엽서를 번갈아 보면서 봤다.
악마들이 너무 잘 생기고 재밌다.
(공감12 댓글2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4>
2018-06-29
북마크하기 볼수록 재밌다
읽을수록 참 대단하다는 생각이 드는 책
즐독~
(공감9 댓글0 먼댓글0)
<악마라고 불러다오 3>
2018-06-29
  1  |  2  |  3  |  4  |  5  |  6  |  7  |  8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