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안에 삶의 나침반이 있다
법상 지음, 용정운 그림 / 아름다운인연 / 201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타인의 시선

 

 

 

타인의 시전에 과하게 신경쓸수록 자존감은 떨어진다.

인정 받고 잘 보이기 위해 나를 꾸미고 명품으로 치장할 때

내 힘을 외부로 넘겨주고 힘없는 사람으로 전략한다.

잘 보이려 애쓰지 않아도 당신은 있는 그대로 충분히 아름답다.

 

 

 

 

내 안에 삶의 나침반이 있다

 

 

 

삶의 모든 계획은 언제든 변경 가능한 것이어야 한다.

계획은 세울지언정 그 계획에 집착하지 마라.

매 순간 계획은 바뀔 수 있다는 가능성을 열어 두라.

내면의 나침반을 믿고 무엇이 일어나든 허용해 보라.

 

 

 

 

완벽하지 않은 당신

그래서 다행이다

 

 

 

 

남편에게, 아내에게 바라는 모든 기대를 내려놓으라.

어떻게든 그를 바끄려고 애쓰지 마라.

대신 그들을 통해

내가 깨달아야 할 부분이 무엇인지를 살피라.

 

 

 

 

좋아도 싫어도

너무 과하지 마라

 

 

 

좋은 인연은 만나면 만나서 좋고

떠나더라도 큰 미련을 남기지 않는 인연이다.

좋아도 너무 과하지 말고, 싫어도 너무 과하지 마라.

만나고 헤어지는 인연을 따를지언정, 자신만의 길을 걸어라.

 

 

 

 

화를 통해

깨달음으로 나아가기

 

 

 

화를 안으로 삭이거나, 밖으로 폭발시키지 마라.

안으로 삭이면 내가 괴롭고, 밖으로 폭발시키면 상대가 괴롭다.

화를 대상으로 아무것도 하지 말고, 다만 화를 허용해 주라.

화와 함께 있어 주기를 선택할 때, 화는 저절로 소멸된다.

 

 

 

 

 

심각한 일은 없다

 

 

 

삶에 심각한 것이 없게 하라.

가볍게 그 모든 것들이 오고 가도록 내버려 두라.

삶의 이야기는 인연 따라 왔다 가는 꿈과 같은 것일 뿐이다.

실체가 아닌 꿈 때문에 심각해 할 것은 없는 않은가.

 

 

 

 

줄 때, 더 줄 수 있는

상황이 만들어진다

 

 

 

내가 갖고 싶은 것을 상대방에게 주라.

남에게 주는 것이 곧 나 자신에게 주는 것이다.

'주는 것'이 곧 '받는 것'이다.

'주는 것'을 연습할 때, 계속 줄 수 있는 상황이 만들어진다.

 

 

 

 

내 삶에

문제가 생기는

이유

 

 

 

 

우리 삶에서 어떤 문제가 생겨났다면

그것은 우리가 삶에서 배워야 할

어떤 것이 생겨낫음을 의미한다.

우리는 문제를 통해 배우고 깨달아 가는 존재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러브크래프트의 공포들 - S. 피터슨이 안내하는
샌디 피터슨 외 지음, 박나림 옮김 / 초여명 / 2016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초자연적 존재들과 꿈의 장벽 너머의 것들을 연구하는 현장 관찰자의 핸드북

공원에 이상한 형체가 출몰하나요? 지하실에서 부스럭거리는 정체 모를 소리가 들리는지? 언제부터인가 부엌에 들어가기가 꺼려지나요? 기이한 생물들이 나오는 악몽 속에서 이상한 모험을 하고 계신지?

크툴루 신화의 공포들이 잠복한 것을 알아채는 일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숙련된 연구자에게조차 집 밖은 위험합니다. 꼭 이 핸드북을 가지고 다니세요!

이 책은 초자연학의 초보자에게도 경험자에게도 필수적인 지침서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뜨거운 피
김언수 지음 / 문학동네 / 2016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읽는데 한달은 걸린 것 같다.
596페이지...
만만치 않은 페이지였지만 간만에 마음에 드는 소설을 만났고 즐독~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onan 2016-12-07 08: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 읽으셨군요~ 저도 아주 흥미있게 읽으 책입니다.^^

후애(厚愛) 2016-12-07 16:03   좋아요 1 | URL
네 거의 한달은 걸린 것 같아요.^^;;
Conan님께서도 읽어보셨군요.^^
저 나름대로 마음에는 든 책을 만나서 좋았습니다.^^
 
하우스 오브 픽션 (스페셜 에디션) - 하우스 오브 픽션 무선본 + 리브르 아 를리에 합본 하우스 오브 픽션
김중혁 외 지음, 조효은 감수 / 스윙밴드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시간은 세상 모든 것들을 헌것으로 만든다.
물건도 집도, 결국 사람도, 시간 속에서 소멸해간다.
시간 안에서 사라지지 않을, 생생히 건져올릴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
마지막 날에 나에게 남는 것은 무엇일까?”

 

 

 

“마녀는 키가 내 엄지손가락 정도 됐다. 매우 화난 표정이었다.

그녀는 피가 쏠려 빨개진 얼굴에 손부채질을 하며 우리를 째려보았다.

떨리는 마음을 가라앉히고 조심스레 입을 열려는 순간, 빛이 번쩍하더니 나와 친구들 모두 마녀의 집 안으로 들어와 있었다.”

 

 

 

 

“건축가는 작심한 듯 홀가분한 표정으로 몸을 일으켰습니다. 그리고 무슨 말인가 하려고 입을 뗐습니다.

바로 그때, 고개를 숙이고 있던 그가 여전히 도면에 코를 들이댄 채 말했습니다.
-그런데 발코니 확장을 해야 할까요?”

 

 

 

“사랑도 물건도 핸드폰도 계절처럼 왔다가 또 간다. 하지만 나는 민호에게 말해주고 싶다.

완전히 똑같은 계절은 영원히 돌아오지 않는다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영혼의 도서관 - <페러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 세 번째 이야기 페러그린 시리즈 3
랜섬 릭스 지음, 이진 옮김 / 폴라북스(현대문학) / 2016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제이콥의 아주 특별하고 놀라운 능력과
괴물 군단과의 숨 막히는 대결
즐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