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SF 소설에 관심을 가져볼까 해서 찾다가 (썰렁한) SF 협회 홈피에 들어가니 2018년 SF 어워드를 진행중이었다. 작품이 많이 않아서인지, 2017년과 2018년에 출간된 작품중 최고작을 고르는데, 단편, 중편, 장편, 코믹 등 네 분야의 후보작, 본심진출작, 최종 후보작 별로 목록이 잘 정리되어 있어서, 지난 2년동안 출간된 SF 작품의 현황을 파악할 수 있었다. 


장편 부문 최종 후보작은 아래 세권이다. 이 중에서 대상과 우수상이 모두 나온다는 소리다. 모두 생소하다. 짦막한 출판사 소개글을 보면, <에셔의 손>은 이미 한국과학문학상을 수상한 작품으로, 전자 두뇌가 일상화된 시대에 기억삭제에 얽힌 미스터리를 다루는 듯하다. 넷플릭스에서 내가 가장 애정하는 프로그램인 블랙 미러의 에피소드들을 연상시킨다. <이방인의 성>은 소재면에서 보다 흥미로와 보이는데 17세기 명나라 패망 이후 중원을 접수한 조선이 2010년 건국 619년째 되는 해에 세계적 연회를 주최하며 이야기가 시작되는 대체역사소설에 과학소설의 온갖 현란한 기술들이 등장하는 이 책에 마음이 꽂혔다. 늦기 전에 격쿠 기간 중에 이북으로 구매해야겠다. 무한의 책은 메이저 출판사인 현대문학의 안목으로 출간한 SF인 만큼 작품성이 신뢰가는 면도 없지 않지만, 표지 역시 멋지지 않은가. 소재는 진부할 수도 있는, 시간여행과 평행우주인 듯 한데, 알라디너 평균 별점이 (많지는 않지만) 아주 좋다.















이 세 작품 이전에 최종후보작에 올린 장편은  다음과 같다.(출처 한국SF 협회 koreasf.org). 이 중에서 이보영의 <저 이승의 선지자>를 쫌 읽다 말았는데, 내용이 너무나도 철학적이고 심오해서, 자꾸 졸리고, 계속 읽게 될 것 같지가 않다.

장편소설

작품명작가출판사
러브비츠 평전김상원소울파트
무한의 책김희선현대문학
알렙이 알렙에게최영희해와나무
이방인의 성홍준영멘토프레스
에셔의 손김백상허블
저 이승의 선지자김보영아작
창백한 말최민호황금가지















나머지 부분의 본심 진출작도 모두 나열해본다.

중·단편소설

작품명작가출판사/플랫폼수록된 곳
어째서고호관크로스로드
만날 수 있을까곽재식그래비티북스행성대관람차
얼마나 닮았는가김보영한겨레출판아직 우리에겐 시간이 있으니까
라만차의 기사김성일브릿G
로드킬아밀(김지현)온우주여성작가SF단편모음집
원통 안의 소녀김초엽이음과학잡지 에피
단발리체르카브릿G
온도계의 수은박부용브릿G
꿈의 중첩박성환크로스로드
토요일박애진온우주여성작가SF단편모음집
원본증명배명훈동아사이언스과학동아
증명된 사실이산화황금가지단편들, 한국 공포문학의 밤
센서티브이서영동아사이언스과학동아
궤도의 끝에서전삼혜온우주여성작가SF단편모음집
위대한 침묵해도연크로스로드
나 누구랑 이야기하는 거니Nosmos브릿G

만화/웹툰

작품명작가출판사/플랫폼
꿈의 기업문지현네이버
신도림오세영네이버
드림사이드홍정훈/신월카카오페이지
부딪치다지완카카오페이지
브릿지강풀다음
언더그라운드 블러드팩OZI다음
그리고 인간이 되었다레진
무당석정현투믹스
심해수이경탁/노미영투믹스
엑스트라데이즈아니영케이툰
다리 위 차차윤필/재수저스툰
에이디키티콘/김종환저스툰/카카오

영상

작품명감독유통
낙진권혁준센트럴파크
서바이벌 가이드정철민카라멜이엔티
옥자봉준호루이스 픽쳐스 외
오제이티: On the Job Training최수진센트럴파크
종말의 주행자조현민센트럴파크
후보작들의 대다수는 같은 앤솔로지에 수록된 작품이 많다. 특히 <아직 우리에겐 시간이 있으니까>와 세 개의 시간, 관내 분실, 단편들 한국 공포문학의 밤 등에서 많이 나왔다. 나머지는 대부분 브릿 G, 이북은 잘 보지만 온라인으로 소설을 쬘끔쬘끔 보는 게 익숙하지 않아 브릿G에 가입은 해 놓고도 아직 입문은 하지 못한 상태인데, 온라인 후보작의 대다수가 브릿G임을 보면 그쪽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야 할 듯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