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만리 1
조정래 지음 / 해냄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저 작가이름과 광고의 힘 때문인가? 이런 책이 100만 부라니!

댓글(6)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transient-guest 2013-12-27 07:3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확실히 태백산맥이나 아리랑의 기는 볼 수 없지만, 그래도 허수아비춤보다는 나은 듯 합니다. 조정래라는 작가의 브랜드도 무시할 수는 없겠지만요. 저희 부모님도 그렇고 읽은 분들의 평가는 확실히 통속소설수준으로 나오는 듯 합니다.

야클 2013-12-27 22:24   좋아요 0 | URL
안녕하셨어요? ^^
지난 8월 이후 너무 바쁘고 신경쓸 일들이 많아 서재관리를 거의 못하고 있습니다. 겨우 요거 100자평 하나 썼어요. ㅎㅎ

정글만리는 뭐랄까.... 혹시 기업통속소설의 대명사 이원호씨 책 읽어 보신적 있나요? 제가 볼 땐 거의 그 수준이던데요. 아마도 작가 자신도 이런 100만 부 돌파에 기쁨 보다는 민망함이 앞서리라 생각합니다만.

transient-guest 2013-12-28 02:56   좋아요 0 | URL
일이 바쁘면 서재활동이나 독서나 다 밀리더라구요.ㅎ 연말 잘 보내고 계시지요?

이원호씨는 처음 듣는 작가이름입니다. 저는 사실 이 책을 읽으면서 작품성보다는 조정래 작가가 상당히 중국지향 또는 아시아지향이면서 미국보다는 중국과의 파트너쉽을 더 좋게 보는구나 하는 생각을 했지요. 특히 중국의 잠재성에 대해서는 너무 극단적인, 저자의 바램에 가까운 평가, 그리고 이에 상대적으로 박한 미국의 지속성에 대한 점수는 조금은 객관적이지 못하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야클 2013-12-29 00:26   좋아요 0 | URL
ㅎㅎ 그럼요. 아무래도 일이 우선 순위에선 앞서다 보니. ^^

'허수아비춤'은 제가 읽지 못해 뭐라 비교할 순 없지만 작가가 태백산맥 등 예전 대작에서 보여준 작품성에는 한참 미치지 못한다는 느낌이었어요. 중국지향적이란 말씀엔 저도 동감합니다. ^^

카스피 2014-01-07 23: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ㅎㅎ 야클님 새글이 없으셔서 여기다 글을 남깁니당.늦었지만 새해 복많이 받으셔용^O^

야클 2014-01-07 23:45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카스피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정신 없이 바쁘다 보니 아무런 글도 못 올리네요. 댓글 마저도 쉽지 않아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