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사 궁금증 300문 300답 - 불확실성의 시대, 경제기사 속에 답이 있다, 2020 개정증보판
곽해선 지음 / 혜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경제를 잘 알지 못해도 경제에 관심을 갖고 있는 사람들은 많다. 그 사람들이 경제를 알기 위해서 가장 많이 그리고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일까. 다름 아닌 경제 기사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 언론 매체를 통해서 하루에도 수많은 경제 기사가 쏟아지고 있다. 예전에 비하면 현대인의 필수품인 스마트폰은 우리가 예전에 비해 훨씬 더 쉽고 빠르게 경제 기사를 접할 수 있게 해주었다. 아마도 이런 환경적인 변화도 우리가 경제에 관심을 더 가질 수 있게 하지 않았을까 생각된다.


어쨌든 이제 우리 현대인의 삶은 경제와 정말 가까워졌다. 이제 경제는 소위 전문가라 일컬어지는 부류의 전유물이 아니게 되었다. 전문가들뿐만 아니라 일반 서민들도 경제에 조금씩 눈을 떠가고 있다. 이제는 경제를 모르고서는 지금보다 더 나은 삶을 살 수 없을지도 모른다. 아마 많은 사람들이 이 말에 공감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그래서 너도 나도 경제를 공부하려고 노력하는 게 아닐까 싶다. 그런데 우리 주변엔 생각보다 경제를 잘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꽤 많다. 일명 경알못(경제를 알지 못하는 사람)인 사람들이 상당히 많다. 아니 대부분의 일반인이 그러하지 않을까 생각된다. 


그렇다면 일반인들이 경제를 쉽고 편하게 받아들이고 이해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있다. 바로 경제 기사에 익숙해지면 된다. 처음은 누구나 어려운 용어들로 난무한 경제기사를 어렵게 생각할 것이다. 당연하다. 하지만 계속 접하다 보면 차츰 익숙한 용어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할 것이고 그러면서 경제 기사 속 내용들이 이해가 되기 시작할 것이다. 하지만 하루에도 수백, 수천 개의 경제 관련 기사가 쏟아져 나오는 와중에 어떻게 읽어야 도움이 될 수 있을까. 그 해답이 바로 이 책에 담겨 있다.


경제뿐만 아니라 무엇을 공부하든 가장 중요한 것은 흐름이다. 이 책은 우리가 경제 전문가가 아닐지라도 경제 기사를 통해 경제의 흐름을 읽을 수 있도록 경제 원리와 실물경제를 알기 쉽게 설명하고 있다. 한마디로 실용 경제 입문서라고 할 수 있겠다. 이 책이 처음 출간된 1998년부터 2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많은 독자들에게 읽히고 있다는 사실이 이를 증명한다. 흔히 경제에서 금리와 환율이 가장 중요하다고들 말하지만 그것이 도대체 왜 중요한 것인지는 정확히 알지 못한다. 하지만 우리는 이 책을 통해 경제 기사에서 가장 중요한 3가지 금리, 주가, 환율에 대해서 알 수 있게 될 것이며 경제 기사 독해 테크닉 14가지를 통해서 경제의 흐름을 예측할 수 있는 능력을 갖게 될 것이다. 즉, 경제 비전공자인 우리들도 빠른 시간 안에 경제를 볼 수 있는 안목이 생긴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이 책은 2년마다 새롭게 변화되는 경제 트렌드를 수집하고 분석하여 새로운 정보와 지식으로 시대에 맞게 개정판을 내왔다. 따라서 언제 읽어도 그 시대의 경제 트렌드를 알 수 있다.


지금까지 단 한 번이라도 '경제가 좋다'라는 말을 들어본 사람이 있을까. 아마도 없을 것이다. 우리나라 국민당 소득 지수인 GDP가 3만 달러를 넘는 시기에도 많은 사람들의 입에서는 '경제가 어렵다'라는 말 밖에 듣지 못했다. 대체 그 이유가 무엇일까. 한 번쯤 이런 고민을 해본 적 있다면 그동안 경제를 조금 더 알고 싶지만 어려워 알려고 시도하지 않았던 사람일 것이다. 이제는 더 이상 경제 공부를 망설일 이유가 없다. 우리가 경알못을 탈출할 수 있데 도와주는 친절한 경제 입문서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에서 이 책이 처음 시작하는 이들에게 쉽고 재미있게 경제를 배울 수 있게 해주는 책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또한, 나름 경제 기사를 읽으며 경제 공부를 해왔던 이들에게는 지금 단계에서 조금 더 업그레이드하여 경제 기사를 심층 있게 들여 다 볼 수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 여전히 의심이 된다면 이번엔 한번 믿어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하다. 20년이 넘는 세월 동안 50만 독자의 선택을 받은 것 자체만으로도 이미 그 효과는 입증된 것이니까 말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