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역사 2 - 스타트업에서 지적재산권 전쟁까지 비즈니스 코믹 시리즈 6
미타니 고지 지음, 히다카 쇼 그림, 김은혜 옮김, 호시이 히로부미 시나리오 / 비씽크(BeThink)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오늘날 비즈니스 세계에서 성공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일까. 두말할 것도 없이 당연히 비즈니스 모델이다. 시리즈의 1권을 읽어봤다면 비즈니스 모델에 있어 중요한 네 가지 요소를 잊지 않았을 것이다. 다시 한번 상기해보자. 첫째, 고객을 비롯해 비즈니스와 관련된 기업을 일컫는 '타깃'. 둘째, 앞서 말한 타깃에 해당하는 고객 및 기업에게 제공하는 가치와 그 외 모든 이해관계상의 '가치'. 셋째, 자사는 물론 타사 및 경쟁사와의 네트워크를 통한 협력 추구 '능력'. 넷째, 추구하는 가치에 대해 어떻게 수익을 낼 것인지 결정하는 '수익 모델'. 마지막으로 명령 하달식 상하 구조가 아닌 자유로운 소통으로 인한 의사 결정 '스파이럴 업'.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해서는 해당 요소들은 반드시 성립되어야 한다.


전권에서 비즈니스 탄생 배경과 개념 그리고 중요 요소를 살펴보고 이해했다면 2권에서는 흡사 전쟁을 불사케하는 비즈니스 세계에서 벌어지는 기업들과 그들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한다. 비즈니스 과학자라 불리는 크리스 앤더슨이 소개하는 프리미엄과 그 개념을 적극 활용하여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의 선두로 올라선 알리바바, 그 아성에 도전하는 텐센트와 바이두, 현대 사회에서 없어서는 안될 존재가 되어버린 스마트폰의 탄생 배경, 닌텐도와 같은 소형 게임기 시장을 압박해오는 스마트폰과 소셜게임 등을 소개한다. 그 외 21세기 비즈니스에서 빼놓을 수 없는 지적 재산권의 중요성과 영향력이 어느 정도인지 퀄컴의 사례를 통해 알아본다.


더욱이 2권에서 중요한 점이 다뤄진다. 그것은 바로 확립한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기업이 혁신을 이루기 위해 갖추어야 할 전략이다. 그 전략이란 바로 리더십, 기업문화, 실행 방법론, 인재 육성 그리고 비전이다. 모든 기업이 혁신에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하루가 다르게 신기술과 새로운 시장이 형성되는 오늘날과 같은 시대에서는 끊임없이 혁신이 필요하다. 사고와 행동이 정체된 기업은 그 순간 도태되는 세상이다. 그렇기에 요즘은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계속해서 도전에 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그때 필요한 것이 바로 다섯 가지 혁신 전략이며 이는 쓸모없는 실패를 줄여준다.


다섯 가지 핵심 전략을 하나하나 살펴본다면 다음과 같다. 첫째, 리더십이란 실적과 절차를 중시하는 지시형 리더십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담당자에게 일을 믿고 맡길 수 있는 서번트 형 리더십을 말한다. 둘째, 신입 직원을 포함해 모두가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끊임없이 도전할 수 있도록 하는 기업 문화를 조성해야 한다. 셋째, 기존의 성공 방식에 얽매여 빠르게 변하는 시대의 흐름을 따라가지 못하고 도태되지 않도록 '린 스타트업'과 같은 실행 방법론을 검토하고 도입해야 한다. 넷째, 기업의 핵심은 뛰어난 인재를 육성하는 것이다. '디 스쿨', '와이 콤비네이터'의 신개념 인재 육성 관리법을 벤치마크해볼 필요가 있다. 마지막으로 기업 간 경쟁이 아닌 고객 중심 새로운 비전을 확립해야 한다.


사실 우리는 이미 현실 속에서 다섯 가지 혁신 전략을 성공시킨 세계적인 기업들을 알고 있다. 그중에서도 이제는 고인이 된 스티브 잡스가 이끌었던 애플을 모르는 이는 없을 것이다. '혁신'이란 말과 가장 잘 어울리는 기업이 바로 애플이다. 하지만 회사에서 쫓겨난 스티브 잡스가 다시 돌아와 애플을 재건하지 않았다면 사라졌을지도 모를 PC 제조업체에 불과했다. 쓰러져 가는 애플을 스티브 잡스는 어떻게 변화 시킨 걸까. 그가 선보인 i로 시작되는 제품들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은 아니었다. 그가 한 일은 단지 상식을 파괴하는 역발상으로 재발명 한 것뿐이다. 그렇게 해서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디자인의 아이팟이 만들어졌고 이어서 아이폰으로 세상을 뒤집었다. 그 혁신의 영향력은 지금도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혁신 전략의 핵심은 시행착오다. 한 치 앞도 내다보기 힘든 시대에서 성공하기 위한 유일한 조건이라 할 수 있다. 하지만 이것은 쓸모없는 실패를 피하는 최선의 방법이 된다. 비즈니스 모델이란 물불 가리지 않고 뛰어들기 전에 일단 계획을 위한 틀을 만드는 작업이기도 하다. 타깃, 가치, 능력, 수익모델 이 네 가지 요소가 모여야 비즈니스가 성립되기에 빠른 시행착오는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