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단에 당첨되어 친필싸인의 책을 받았습니다.
기분이 좋기는 한데 저번에 원고 마감일(?)에 직면해서 숙제하는 기분이 들기도 했는지라 이번엔 미리미리 좀 써둬야겠다는.
핀란드로 교육학을 배우러 날아가 14개월 여정동안
느낀 점들을 담은 에세이입니다.
작가님이 너무 젊어서 한번,
글씨를 너무 못써서 또 한번 놀랬습니다.
반전이라 더 신선했어요 안건 작가님^^
(직접 친필로 등기까지 보내주신 점 너무 감사드립니다.)

제레드 다이아몬드 교수님 책에서 핀란드의 근현대사를 너무 재미있게 읽었던지라
(불행히 가보지는 못했습니다)
이 책을 읽는 데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아요.
190페이지에 쪼꼬미 책이라 부담없이 진도뺄 수 있습니다.

크기비교를 위해
내일이 앞에 숫자가 바뀌고 어언 6번째 생일을 맞이하신 스텔라 k님 저서 <네멋대로읽어라>와
나란히 찍어보았습니다. 참고하시죠~











댓글(3) 먼댓글(0) 좋아요(2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초딩 2020-09-14 23: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아 친필싸인 부럽이요~
핀란드는 정말 꼭 가보고 싶어요. 자작나무 숲이 있죠?

페크(pek0501) 2020-09-15 00: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스텔라 님의 책과 크기 비교는 굿 아이디어입니다. 책 사이즈를 몇 센티라고 일일이 설명 필요없죠. ㅋ
친필 사인의 책을 받으신 것, 축하드립니다. 이런 작은 즐거움을 느낄 줄 알고 사는 게 지혜라고 생각해요.

stella.K 2020-09-15 11:3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ㅎㅎㅎㅎ 아니 왜 하고 많은 책 중에 제 책으로...ㅋㅋㅋ
그러고 보니 전 사인도 못 해드렸습니다.
마음이 아픕니다.ㅠㅠ
암튼 저 기분 좋으라고 하신 것 같은데 정말 굿입니다!!!
고맙습니다. 글구 축하합니다.^^

아, 그리구요, 뒷자리 여섯번째 입니다. 착각하게 해 드려 죄송함다.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