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교과서 한국사 5 : 일제 강점기부터 대한민국 - 사건과 연표로 보는 만화 교과서 한국사 시리즈 5
한바리 글, 김정한 그림, 박신애 감수 / 아이세움 / 2012년 2월
장바구니담기


역사의 중요성은 이제 더 이상 언급하지 않아도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습니다. 그 중요성 때문일까요? 이제는 5학년부터 역사를 배우기 시작합니다. 사실 개인적으로 아이들이 역사를 아는 것이 중요하지만 초등학교때부터 교과 과정에 있는 것이 그리 반갑지만은 않습니다. 공부라는 생각에서인지 역사관련 책들을 재미있게 읽던 아이가 전체적인 역사의 흐름을 알아가는 것을 힘들어 합니다.

교과서 한국사 시리즈 5권은 일제 강점기부터 현대까지의 역사를 다루고 있습니다. 지금 살고 있는 시대와 근접한 역사를 다루고 있지만 아이들이 의외로 이 부분을 어려워 합니다. 사건과 인물 등 알아야 할 것이 많습니다. 이제는 역사를 편협한 시선로 보는 것이 아니라 세계사와 함께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래서인지 연표가 우리 나라뿐 아니라 세계의 역사를 함께 볼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늘 그렇듯 이 시기의 역사를 배울 때는 감정을 숨기기 힘듭니다. 아이들은 역사의 한 부분이라 생각하며 알아가는데 저희 세대는 분노와 슬픔을 느끼게 됩니다. 그렇다고 우리의 감정을 아이들에게 강요할 수 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아이들은 현명하게 감정적이 아니라 이성적으로 이러한 문제들을 해결해 가리라 생각합니다.

전체적인 흐름을 설명글이 아니라 만화를 통해 읽어가니 확실히 어려워하지는 않습니다. 책 하단에는 중요한 내용들을 실어 아이들이 만화와 함께 읽어나갈수 있게 하였습니다.

또한, 만화로 흥미를 가졌다면 자세한 설명으로 아이들이 다시 한번 역사에 대해 생각하게 되고 내용을 정확히 알아갑니다. 다소 지루하고 어려울 수 있는 역사를 만화로 풀어가며 아이들에게 재미를 주고 내용정리를 하여 중요한 부분들은 놓치지 않고 있습니다. 이제는 역사를 공부라 생각하지 않고 우리가 살아가는 시대를 이해하기 위한 과정이라고 생각하였음 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