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런데 머리카락이 아니라 bootstrap이라고 했습니다. 부츠를 신을 때 잡고 당기는, 부츠 뒤에 달린 가죽끈을 말하지요. ‘혼자 힘으로 해내다’라는 뜻으로 pull oneself up by one’s bootstraps라는 표현을 쓰기 시작한 겁니다. - <걸어 다니는 어원 사전>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80561- P219

‘Spiced Ham’을 줄여서 ‘SPAM’으로 하라고 제안했습니다. 또 다른 설에 따르면 SPAM은 ‘Shoulder of Pork and Ham(돼지고기 앞다리살과 뒷다리살)’의 약자라고도 합니다. - <걸어 다니는 어원 사전>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80561- P221

morphine의 어원인 Morpheus모르페우스는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꿈의 신입니다. 잠의 신을 아버지로 두었고 공상의 신과는 형제지간이지요. 지하 세계 인근의 동굴에 살면서 꿈을 만들어, 시든 느릅나무에 걸어두었다가 때가 되면 사용했습니다.

모르페우스는 ‘꿈의 형상을 빚는’ 존재였습니다. 그 이름은 ‘모양, 형상’을 뜻하는 그리스어 morphe에서 온 것입니다. 영화에서 사용되는 morphing모핑(어떤 형체가 다른 형체로 매끄럽게 바뀌게 하는 기법)도 같은 어원입니다. 반대로 amorphous는 ‘형태가 없는’을 뜻합니다. - <걸어 다니는 어원 사전>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80561- P227

pipe dream허황된 꿈을 꾸기 마련이지요. - <걸어 다니는 어원 사전>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80561- P228

드 퀸시가 아니었더라면 지금 우리는 잠재의식(subconscious)도 없고, 측근(entourage)도 없고, 인큐베이터(incubator)도 없고, 상호 연관성(interconnection)도 없을 뻔했습니다. 그뿐인가요, 사물을 직관하거나(intuit) 재배치할(reposition) 수도 없었을 겁니다. 드 퀸시는 경이롭게(phenomenally), 경천동지할 만큼(earth-shatteringly) 창의적이었습니다. 심지어 ‘출산 후의(post-natal)’라는 단어까지 만들어 산모들에게 산후우울증(postnatal depression)에 걸릴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 <걸어 다니는 어원 사전>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80561- P229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세탁기 유리문처럼 인간의 신체가 투명하면 어떨까? 우리 몸속을 들여다볼 수 있다면 얼마나 놀라울까. 조깅하는 사람들은 피가 힘차게 순환하는 것을 보며 더 열심히 뛸 것이다. 연인들은 더 열심히 사랑할 테고. 와! 저 정액이 이동하는 것 좀 봐! 하면서. 식품도 개선될 것이다—키위, 딸기, 사워크림을 얹은 보르시.

-알라딘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중에서- P206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회적 인지의 4가지 핵심 과정인 주의, 해석, 판단, 기억을 살펴보아야 한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4

자신이나 주변 환경의 여러 측면에 의식적으로 초점을 맞추는 과정이 주의이며, 주의는 한정적이라는 점을 살펴보았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4

해석: 정보에 의미 부여하기 일단 무언가에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면 그 정보가 무슨 의미인지 판단해야 한다. 즉, 그 정보를 해석해야 한다는 말이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6

판단: 정보를 이용해 인상 형성하고 결정 내리기 우리는 왜 사람들에 대한 정보를 모으고 해석하는가? 중요한 결정을 내리려면 사람들에 대한 인상을 형성해야 하기 때문이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7

기억: 나중에 사용하기 위해 정보 저장하기 어떤 일에 충분히 주의를 기울이면 기억에 남는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8

따라서 자신과 타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이해하려면 주의, 해석, 판단, 기억이라는 기초적 인지 과정들을 고려해야 한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59

예상은 많은 인지적 노력을 들이지 않고 사람과 사건을 이해할 수단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인지적 과정을 크게 단순화시켜 그 자체로도 유용하다.(e. g., Macrae, Milne & Bodenhausen, 1994) 또한 예상이 정확하면 효율적이고 정확한 판단을 내릴 수 있다.(Jussim, 1991)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66

자기 충족적 예언은 피할 수 없을까? 다행히 그렇지는 않다. 자기 충족적 예언은 대개 (1) 잘못 예상하는 사람들이 사회적 만남을 통제하는 입장일 때, (2) 예상의 대상이 되는 사람들이 이러한 통제에 따를 때 발생하기 쉽다.(e. g., Smith et al., 1997; Snyder & Haugen, 1995)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70

이렇게 누군가의 행동의 원인을 그 사람의 성격 혹은 기질에서 찾는 것을 기질적 추론(dispositional inference)이라고 한다. 기질적 추론은 별 노력 없이 자연스럽게 일어나는 듯하다. 다시 말해 누군가의 행동을 판단할 때 그 사람의 성격적 측면에 주목한다는 말이다 - <사회심리학> 중에서
https://www.millie.co.kr/v3/bookDetail/179464621- P272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 웅진지식하우스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응급실 일이 좋다. 나에게 피와 뼈, 힘줄은 삶의 긍정으로 보인다. 나는 인체와 그 내구력에 경외심을 갖고 있다. 다행이다. 몇 시간 뒤에나 X레이실에 가거나 데메롤 투약을 보게 될 테니. 나는 마음에 병이 있는지도 모른다. 비닐봉지에 든 잘린 손가락이랄지, 칼에 찔린 어느 깡마른 포주의 등 밖으로 비어져나온 번쩍이는 칼날 같은 것에 매료되니 말이다. 응급실에서는 모든 게 수선 가능하다는 사실이—안 그런 경우도 있지만—나는 좋다.

-알라딘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중에서- P188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appy as a clam은 ‘더없이 행복한’이라는 뜻을 가진 관용어다.

-알라딘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중에서- P154

우리는 국경 다리에 이르렀다. 멕시코 냄새가 났다. 연기와 칠리와 맥주. 카네이션과 양초와 석유. 오렌지와 델리카도 담배와 오줌. 나는 창문을 열고 머리를 내밀었다. 고향에 와서 기뻤다. 교회 종소리, 란체라 음악, 비밥 재즈, 맘보 음악.

-알라딘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중에서- P159

"루, 우리는 조개마냥 행복했어. 맹세코 그렇게 달콤하고 애틋한 사랑을 한 사람은 없을 거야. 그런데 대관절 왜 조개가 행복하다는 걸까?● 우리는 남쪽 계곡 강가의 소중하고 작은 트레일러에서 살았어. 작지만 푸른 천국이었지.

-알라딘 eBook <청소부 매뉴얼> (루시아 벌린 지음, 공진호 옮김) 중에서- P151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