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학이 이렇게 쓸모 있을 줄이야 - 하버드대 심리학과 출신 만능 엔터테이너 류쉬안의 Getting Better 심리학
류쉬안 지음, 원녕경 옮김 / 다연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심리학이 이렇게 쓸모 있을 줄이야


심리학은 사람의 감정 마음등을 파악하고 다른이들과 좋은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하는 학문이다. 그래서 시간이 가면갈수록 사회가 점점 개인화되고 사람사이의 관계가 퍽퍽해질수록 심리학에 대한 사회적관심은 높아지는 것 같다. 인간관계, 사람, 자아 성장등 인생의 다양한 과제들을 해결하기위한 방법으로 심리학이 활용될 수 있기때문이다.


심리학을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나로서는 이러한 인생과제들에 대한 해답을 찾는데 도움이 되는 것 뿐만 아니라 그 자체로 사람들의 눈에 보이지않는 미세한 마음의 움직임, 심리에 대해할 수 있기에 심리학 그 자체를 좋아한다. 그래서 심리학에 관한 서적을 보는 것도 좋아하는데 이번에 심리학에 대한 서적인 [심리학이 이렇게 쓸모 있을 줄이야]라는 책이 출간되어서 읽게되었다. 사람의 마음을 읽을 줄 알면 세상의 변화도 두려울 것 없다고하듯 이 책에서는 심리학을 단지 학문적 관점으로 바라보지않고 여러 실생활들에 적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학문임을 강조하며 이에대해 8개의 챕터로 나누어 설명한다.


이 책의 저자는 심리학 연구를 통해 증명된 이론들을 실생활에 적용 가능한 생활 방침으로 전환해 더 많은 사람에게 이를 알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따라서 이 책을 읽다보면 읽는 독자들이 쓸모 있을 만한 생활 방법들이 소개되어있다. 먼저 1챕터는 상대를 리드하기 위해 필요한 심리학의 기본지식에 대해 설명하고있다. 우리가 주목해야할 상대의 제스처라든가 걸음걸이등 통해 상대방을 알 수 있는 방법들을 소개한다. 2챕터는 저자의 개인적인 경험과 인간관계에 대한 심리학적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저자 나름대로 정리한 사회 생활의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 3챕터는 좋은 대화를 하는 대화의 기술에 대해 설명하면서 대화의 과정을 집짓기에 비유하여 4단게로 나누어 설명한다. 5챕터는 심리학을 통해 연애를 어떻게 하면 좋을지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5챕터에 이어 21세기에서 사랑의 가치관을 어떻게 가져야할지에 대해 조언한다. 6챕터는 심리학을 통해 게으름을 피우게 되는 심리와 이를 어떻게 극복할 수 있는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7챕터는 심리학을 통해 좋은 습관을 기르는법을 다루고 8챕터는 심리학을 통해 부정적인 감정을 이겨내는 방법들을 소개한다.


전체적으로 심리학에 대한 딱딱하고 어렵게 생각하는 학문적인 관점에서 벗어나 좀 더 쉽게 심리학을 접하고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방법들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심리학에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다는 것과 심리학이 실용적인 학문이라는 것도 알려준다. 그래서 심리학이 주는 인생의 교훈들을 배울 수 있는 실용적인 책이었다. 이처럼 심리학에 대한 흥미를 높여주고 심리학을 재미있게 입문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기때문에 다양한 이들에게 고루 추천해주고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