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중보기도 - 성령의 사람 리즈 하월즈의
노만 그러브 지음, 윤종석 옮김 / 두란노 / 2007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많은 사람들이 교회에 나가고 나름대고 기도하고 말씀을 읽고 교회 행사에 참여하면서 믿음 생활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많다. 그러나 성경을 자세히 살펴보면, 구약에서부터 신약까지 모든 하나님의 사람들은 일반적인 말씀(율법 포함)의 삶을 살았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과 교제하고 일상생활 가운데에 하나님이 함께 하는 삶을 살았다. 그들 삶의 구체적인 부분까지 하나님께서 관여하신 것이다. 기도와 말씀과 찬양만 있는 삶이 아니라 하나님이 기도하고 말씀을 듣고 찬양하는 자리에 임재하시고 기뻐하시는 삶을 산 것이다. 

"중보기도"라는 제목에, 처음에는 마냥 어떻게 중보기도를 하는 것인가 하는 식의 구구절절 늘어넣은 책인줄 알았다. 어떻게 하면 하나님이 나의 기도를 들어주게 만들고, 남을 위해서는 어떤 식으로 기도하고... 

그러나 "중보기도"는 그런 책이 아니었다. 이 책은 중보기도자로 세워진 한 사람이 그렇게 세워지기까지의 여정을, 하나님께서 그의 삶을 어떻게 이끄시고 만지시고 어떠한 깨달음들을 주셨는지 구체적으로 말한다. 

내가 원하는 것들, 내가 필요한 것들, 내가 내가 내가...이러한 삶이 아닌 하나님이 원하는 것들, 하나님이 이루고자 하는 것들, 하나님이 하나님이 하나님이...이렇게 삶이 바뀌고 영적으로 온전히 하나님께 나아가는 삶이 무엇인지 이 책을 통해 발견할 수 있다. 

 

그저 교회에 나가서, 자리에 앉아서 형식적으로 예배하다가, 봉사하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신앙 생활에 지치신 분들, 예배가 예배가 되고 봉사가 하나님에 대한 감사함과 기쁨이 되고, 또 더 나아가서 하나님께서 나라는 한 인간의 삶속에 어떠한 일들을 이루시길 원하시고, 무엇을 계획하고 계시고, 또 더 나아가 하나님께서 이 땅 위에서 이루고자 하시는 일들이 무엇이고, 거기에 하나님과 동행하기를 원하는 분들에게 이 책을 추천한다. 많은 감동과 도전이 있을 것이다. 부디 감동과 도전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그것이 삶이 되고 현실이 되고, 무엇보다도 하나님과의 진실한 관계가 되기를 기도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소설의 특출난 점은 상상력이라고 감히 말하고 싶고, 이러한 상상력은 환상성을 내포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인간이기에 현실에 발을 딛고 서 있고, 그래서인지 아무리 환성적으로 생각해도 거기에는 현실의 흔적이 묻어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다해도 환상의 놀라움은 여전히 그 빛을 발합니다.

이곳을 통해 내용 자체는 환상이라 표현할만 하지만, 환상에서 그치지 않고 그 속에 현실을 내포한 소설들을 소개해보고자 합니다.


6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왕좌의 게임 1
조지 R. R. 마틴 지음, 서계인 외 옮김 / 은행나무 / 2005년 4월
18,500원 → 16,650원(10%할인) / 마일리지 920원(5% 적립)
2008년 04월 10일에 저장
구판절판
신화나 전설에 나올법한 요소를 역사 속에서나 볼 것 같은 세계에 접합시켜 무척이나 현실적은 상황을 현실적으로 대응해 나가는 캐릭터들을 그려낸 판타지 소설.
꿈꾸는 책들의 도시 - 전2권 세트
발터 뫼르스 지음, 두행숙 옮김 / 들녘 / 2005년 6월
22,000원 → 19,800원(10%할인) / 마일리지 1,100원(5% 적립)
2008년 04월 10일에 저장
품절
아이들이 읽기에도 적합한 책. 환상을 통해 출판의 현실을 이야기하다.
신들의 사회
로저 젤라즈니 지음, 김상훈 옮김 / 행복한책읽기 / 2006년 4월
11,000원 → 9,900원(10%할인) / 마일리지 550원(5% 적립)
2008년 04월 10일에 저장
절판
신화를 통해 혁명을 이야기한 소설.
프랑켄슈타인
메리 셸리 지음, 오숙은 옮김 / 미래사 / 2002년 8월
8,800원 → 7,920원(10%할인) / 마일리지 440원(5% 적립)
2008년 04월 10일에 저장
절판
너무나도 유명한 작품. 과연 읽어본 사람은 몇 명이나 될지. SF라고도 할 수 있고, 공포물이라고도 할 수 있고, 심리물이라고도 할 수 있을 만큼 다양한 것을 품고 있는 고전이다. 사실 그렇게 무섭지는 않지만, 무서움 아니어도 얻을 건 많다.


6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이벤트] 중고샵 완전정복

<중고샵 판매 노하우>

책 등록시,

1. 가능하면 알라딘 검색 기능을 이용하여 상품을 등록한다 - 그래야 구매자들의 접근이 용이하며, 그만큼 판매될 확률이 높아진다.

2. DB 검색 시 절대 검색되지 않고, 알라딘의 일반 검색 기능(책 찾을 때 쓰는 검색 기능)을 이용해도 책이 없어 중고 상품 등록이 불가능할 때만 수동 등록(판매자가 등록 화면에서 일일이 등록하는 것)을 이용한다.

3. 때때로 책의 표지나 가격만 바뀌고 ISBN도 제목도 그대로인 경우가 있는데, 이 때는 현재 나와 있는 상품 DB를 이용하되, 표지가 다를 경우 추가 설명과 함께 표지 사진을, 가격이 다를 경우 내가 가지고 있는 상품의 가격에 맞춰서 책정하여 등록한다.

4. 메모/낙서 여부, 헌 정도에만 표시하는 것도 좋지만, 가능하면 책 상태에 대해 정확하고 밝히는 것이 구매자 입장에서 도움이 되고, 그만큼 반품될 확률이 낮다. 설명이 어려우면 사진이라도 올린다.

 

배송 시,

1. 배송방법에는 알라딘 지정택배와 판매자 지정택배가 있다.

알라딘 지정택배 이용 시, 배송비는 무조건 2500원이고, 배송일이 4-5일 정도 걸린다. 즉 배송비 저렴하고 무게에 따른 변동이 없는 대신 배송기간이 길다.

판매자 지정택배는, 배송비의 경우 어느 택배사를 선택하느냐에 따라 많이 다른데, 어디서 보니 작은 택배사를 이용할 경우 2500-3500원 정도 든다고 한다. 우체국 등기를 이용할 경우, 책의 크기와 무게에 따라 2300-3500원 정도 들고, 무게가 많이 나가면 5000원 정도 든다. 1킬로 미만일 경우 우체국 등기(통상/빠른)를 이용하는 게 좋고, 1킬로 넘어가면 등기소포를 이용하는 게 좋다. 배송일은 판매자만 부지런할 경우 알라딘 지정택배보다 훨씬 짧다. 우체국을 방문할 경우 다음날이나 늦어도 모레에 배송완료될 테고, 택배를 이용할 경우 택배기사가 방문하는 것까지 계산하면 배송완료하는데 2-3일 걸릴 것이다. 종합하면, 판매자 지정택배는 배송일이 짧을 수 있지만, 배송비의 변동이 크므로 판매자가 손해볼 가능성이 있다.

2. 주문이 들어오면 가능한 빨리 발송 준비를 한다. 특히 알라딘 지정택배를 이용할 경우 택배기사가 약속된 날짜에 오지 않는 경우가 있다고 하니 택배기사 방문 신청은 가능한한 빨리 클릭하는 게 좋다.

 

기타,

1. 택배 기사가 제 때에 방문하지 않는다거나 송장번호를 잘못 입력하는 등 문제가 발생했을 때, 중고샵 블로그의 '중고샵 운영자에게'를 이용하기보다는, 고객센터의 1:1 문의를 이용하는 게 답변을 얻기에 좋다.

2. 판매자 지정택배를 이용하다가 알라딘 지정택배로 전환할 경우, 판매자 지정택배를 이용하여 발송한 상품을 정산할 때, 받아야할 택배비는 안 주고 알라딘 지정택배비 2900원을 상품비에서 떼어가는 일이 발생할 수 있다. 알라딘 시스템 상 어쩔 수 없는 것 같던데, 이 경우 꼭 1:1 문의하여 10% 수수료 제한 상품비+원래 받아야하는 택배비(본인이 지정한 택배비용)+알라딘 시스템에서 마음데로 제한 2900원 을 달라고 하면 알라딘 측에서 친절하게 돌려준다.

3. 자그마한 '나만의 이벤트'를 마련한다.

본인은 첫 구매자와 절대 안 팔릴 것 같은 책을 구입해준 분께 초콜릿과 사탕 몇 개를 넣어 보내줬다. 이런 식으로 자기 역량 껏 이벤트 같지 않은 이벤트를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이다.

나중에 200권이 판매되면 발렌타인 데이나 화이트 데이 즈음에 또 초콜릿이나 사탕을 함께 발송하는 이벤트를 계획 중에 있다. 귀찮으면 안 하면 그만이지만, 작은 기쁨을 주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하는 분이라면 한 번 실천해보시길...

 

이상, 내 나름대로의 판매 노하우였습니다.

 

<중고샵 구매 노하우>

1. 왠지 인기 있어보이는 책은 가능한한 빨리 주문해버린다.(현재 장바구니에 넣고 밍기적거리다가 놓친 책이 한두 권이 아니다.)

2. 알라딘에서 판매하는 책은 그냥 새책과 함께 구매하면 된다. 그러나 판매자가 따로 있는 경우 가능하면 한 판매자의 판매목록을 살펴 원하는 책을 한꺼번에 구입하는 게 훨씬 절약된다. 원하는 책이 한 권밖에 없다면 그냥 구입하던가 아니면 같은 책의 다른 판매자(알라딘 포함)가 나오길 기다린다. 만약 중고샵에 좀처럼 등장하지 않는 책인데 꼭 필요하다면 한 권일지라도 일단 구입할 것을 권한다.

3. 같은 상품을 여러 명이 판매할 경우 배송비, 배송비 무료 여부, 원하는 상품과 함께 구입할만 한 다른 상품이 한 판매자에게 있는지 없는지의 여부를 잘 파악하여 가장 절약할 수 있는 판매자에게서 구입하도록 한다.

4. 판매자 직접 배송으로 구매했을 경우 가능하면 물품 받고 이상이 없다는 것을 확인하자마자 수령확인을 눌러준다.

 

<알라딘에 고함>

새 책을 주문한 상태에서, 새책과 중고책(알라딘 판매)을 또 주문할 경우 주문추가를 하겠느냐는 안내가 뜨는데, 이 때 추가하면 중고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통장입금이 가능해진다. 그럼 입금 확인이 되기 전까지는 주문한 중고책을 다른 사람이 또 주문하는 이중주문이 발생할 수 있다. 이 경우 알라딘에서는 없는 책을 한 권 더 준비해야하는 어이없는 사태가 발생한다. 혹은 한쪽에게 주문취소를 요청할 수밖에 없게 되거나. 이런 사태가 쉬이 발생할 것 같진 않지만, 혹시 발생할 경우 주문취소 요청할 때 이유 설명에 도움이 될  것이라 여겨져 이 자리를 빌어 한 번 적어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당첨될지는 알 수 없지만, 왠지 이렇게 갖고 싶은 책 나열하는 것만도 즐겁네요.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나라 없는 사람
커트 보니것 지음, 김한영 옮김 / 문학동네 / 2007년 8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28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8년 02월 26일에 저장

책도둑 1
마커스 주삭 지음, 정영목 옮김 / 문학동네 / 2008년 2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밤 11시 잠들기전 배송
2008년 02월 26일에 저장

책도둑 2
마커스 주삭 지음, 정영목 옮김 / 문학동네 / 2008년 2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밤 11시 잠들기전 배송
2008년 02월 26일에 저장

영혼의 기억
장 자크 로니에 지음, 임미경 옮김, 뫼비우스 그림 / 문학동네 / 2003년 12월
9,800원 → 8,820원(10%할인) / 마일리지 490원(5% 적립)
2008년 02월 26일에 저장
품절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