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 작은 차이
알리스 슈바르처 지음, 김재희 옮김 / 이프(if) / 2001년 5월
평점 :
절판


이 지구라는 곳에서 여성으로 산다는 것은 어떤 것일까 권력의 구조는 오래전부터 남성중심의 구조를 이루고 있었다. 물론 그전에 여성중심의 세계가 있었다고는 하나 그것마저 남성들의 은폐로 무시당하고 있다.

이 책은 여성이라는 존재로 태어나 인간으로 대접받고 싶어하는 여성들을 위한 책이다
나 역시 여성으로서 이책을 보면서 현실에 슬퍼했다 여성이 하나의 성적인 도구로 밖에 취급 받지 못하는 현실은 일종의 무력감마저 느끼게 했다

어렸을 때는 여성이라는 이름으로 무시당하고. 혹은 여성이라는 틀에 얽매여서 남성중심의 사고관을 주입받고 결혼해서는 한 남성의 '대기자'역할밖에는 할수 없다 이런 일은 빈부와 인종의 차이를 뛰어넘어 모든여성들에게 일어난다 어떻게 해야 이런 상황을 타개하고, 여성이란 이름으로 남성과 동등하게 살아갈수 있을까 사회적인 인식변화도 중요하겠지만 여성 자신의 고정관념부터 깨어야 하지 않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