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단상 동문선 현대신서 178
롤랑 바르트 지음, 김희영 옮김 / 동문선 / 2004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오래 들고다닌 책
바르트의 문장은 어려워서 읽다가 종종 딴생각을 해서 옆길로 새긴 하지만, 그 사이사이에서 멈춰서서 생각하게 만드는 울림이 있다. 사랑에 대한 말마따나 그 ‘단상’들이 읽는 날동안 꽤 오래 일렁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