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륜
파울로 코엘료 지음, 민은영 옮김 / 문학동네 / 2014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참으로 직설적인 책제목으로 인해 아이앞에서 대놓고 읽기가 참 멋쩍지만, 작가의 심리묘사나 자기성찰등등을 풀어놓는 이야기 능력에 나도 모르게 그 스캔들을 공감 또는 이해하며 읽었다. 참 쓰지만 인생에 불현듯 찾아오는 우울,불안...누군들 맘편히 맞이할수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