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똥괭이네, 이제는 행복한 집고양이랍니다 - 아프고 버려졌던 스트리트 출신 고양이들의 기적 같은 제2의 묘생기
이삼 집사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마리의 고양이를 반려하고 있는데도 가끔은 벅찬데...사랑과 애정을 듬뿍담아 아이들을 반려하고 있는 집사님의 모습에 존경을 보냅니다. 일하는 종종 지칠때 마우스패드에 있는 아이들의 얼굴을 보며 이름을 가끔 불러주고있어요.가끔 헷갈린다는것이 단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