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를 변화시키면 공부가 즐겁다 - 뇌과학을 응용한 가장 효과적인 학습법의 발견
제임스 E. 줄 지음, 문수인 옮김 / 돋을새김 / 2011년 4월
평점 :
품절


뇌가 학습의 주체이다.


정말 좋은 책인데 생각보다 안 팔리는 책이다. 결국 공부는 뇌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활용해야 한다는 점이다. 

경험-추론-사고-행동(경험)의 연속적인 반복을 통해 학습은 이루어진다. 


해마등이 있는 후두엽은 정보를 받아들이고 저장하는 일을하고, 전두엽은 통합적으로 사고하고 추론하는 일을 하게 된다.  학습은 이러한 과정들이 반복적으로 일어나 일정한 정보를 지식으로 저장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