넌 어디로 가고 싶어.

 

 몰라.

 

 가고 싶은 곳이 있어야 할 거 아니야.

 

 …….

 

 정말 생각 안 나.

 

 음……, 하늘.

 

 하늘에 가서 뭐 할 건데.

 

 몰라.

 

 넌 아는 게 없구나.

 

 미안.

 

 모르면 어쩔 수 없지. 나한테도 물어 봐.

 

 넌 어디 가고 싶어.

 

 난……, 그렇게 물어보니 나도 잘 모르겠다. 다음에 말해줄게.

 

 너무해.

 

 미안, 미안.

 

 그럼 다음에 알려줘.

 

 

 

희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