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 이야기 9 - 안토니우스와 클레오파트라 로마 이야기 9
김광성 그림, 문상훈.정대성 글, 김덕수 감수 / 주니어김영사 / 2013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로마 이야기 9 - 안토니우스와 클레오파트라 : 세상을 움직인 위대한 제국


* 저 : 문상훈, 정대성
* 그림 : 김광성
* 감수 : 김덕수
* 출판사 : 주니어김영사




프랑스의 수학자이자 철학자인 파스칼은 ‘클레오파트라의 코가 1㎝만 낮았어도 세계 역사는 달라졌을 것’이라는 말을 했다.


여성으로서 이만큼 매력적인 여인이 과연 역사상 몇이나 될까요?
클레오파트라는 세계사 에서 빠질 수 없이 등장하는 몇 안되는 여성 중 한 명입니다.
이집트의 여왕이자 로마인이었던 카이사르, 안토니우스의 연인이기도 했던 여인.
동생과 공동 정치를 했고 쫒겨나기도 했으며 이집트를 강하게 세우기 위해 노력하지만 아쉬운 결말을 맞이할 수 밖에 없었던 여인.
그녀의 미색보다 나라를 위했던 그 마음, 정치 능력 등이 참으로 매력적이 아닌가 싶습니다.
로마이야기에서 클레오파트라가 빠질 수 없듯이 이 9권에서는 바로 이를 다루고 있습니다.
특히 안토니우스와 클레오파트라의 관계를 통해서요.




카이사르가 배신을 당하면서 죽음에 이르자 유언이 공개됩니다.
그 유언엔 안토니우스가 아닌 가이우스 옥타비우스(옥타비아누스로 이름 변경)가 양자이면서 후계자라고 되어 있었죠.
그리고 그 유언장을 통해 충격을 받은 이가 또 있었으니...
바로 클레오파트라였습니다.
자신과 아들인 카사리온에 대한 언급은 전혀 없던 카이사르.
결국 로마에 있던 그녀는 다시 이집트로 향합니다.


안토니우스, 옥타비아누스, 레피두스 3인이 로마 권력을 나눠 제2차 삼두 정치를 실시하게 됩니다.
그리고 많은 원로 정치가들이 이들에게 복수를 감행하며 무려 2,300명을 처형하는 사건이 발생합니다.
안토니우스는 클레오파트라를 정복하려 하지만 오히려 그녀에게 매혹되고 마는데요.
그 와중 안토니우스의 아내와 처남이 옥타비아누스에게 반란을 일으키며 로마는 긴장 상태에 놓입니다.
그리고 결국 서로 처남과 장인 사이가 되는 안토니우스와 옥타비아누스.



안토니우스는 옥타비아와 결혼 후 서서히 무너지기 시작합니다.
클레오파트라와 다시 또 결혼을 하면서 말이지요.
결국 옥타비아누스는 이집트로 향합니다.
안토니우스와 클레오파트라의 최후는 어찌 될까요?



로마 이야기 플러스 편에서는 로마 역사에서 빠질 수 없는 인물들이 소개됩니다.
비운의 장군 마르쿠스 안토니우스
로마의 첫 번째 황제 옥타비아누스
그리고 클레오파트라.
처음엔 정략으로 다가갔지만 결국 사랑에 빠진 안토니우스와 클레오파트라.
그리고 1,2차 삼두 정치에 대한 설명이 나옵니다.
2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므로 정리하는 측면에서 보면 도움이 됩니다.



아마 대부분은 그 마무리를 잘 아실거에요.
뱀의 독으로 자살을 택함으로 포로로서가 아닌 이집트의 여왕으로서 품위있는 죽음을 택했죠.
이 후 이집트는 로마의 속국이 됩니다.
이 과정을 9권에서 담고 있습니다.
다른 누구보다 클레오파트라의 모습이 참으로 인상적으로 다가옵니다.
정치면 정치, 나라면 나라를 위하는 맘이 강했던 한 여인.
그리고 이집트의 여신으로 추앙받던 여인.
그리고 사랑을 알았던 여인.
10권은 또 어떤 편이 나올까요? 기대가 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