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함께 글을 작성할 수 있는 카테고리입니다. 이 카테고리에 글쓰기

 

듣기는 연민의 행위, 사랑의 행위다.

귀를 빌려주는 것은 곧 마음을 빌려주는 것이다.

잘 듣는 것은 잘 보는 것과 마찬가지로 하나의 기술이며,

다른 기술과 마찬가지로 습득 가능하다. (153쪽. 쇼펜하우어)

          에릭 와이너의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이해하는 사람들은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이해하지 못한다.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이해하는 사람들이 이해한다는 걸 의심한다.

     “폴 발레리의 문장들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추우면 힘들긴 하지만, 춥지 않으면 만들 수 없는 것도 있다.

추위도 소중한 조미료 중 하나다. (리틀 포레스트)

 김태현의 스크린의 기억, 시네마 명언1000 ”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은 원래 개인적이고 자기 본위의 욕망이다.

 미식가란 기본적으로는 구도자라고 생각한다.

우아한 말로 아무리 포장해도, 도전과 발견을 되풀이하면서

그들은 자신의 욕망과 날마다 정면으로 맞서고 있다

     유즈키 아사코의 버터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가장 최근에 쓰인 것이 늘 정확하다는 생각, 나중에 쓰인 것이 전에 쓰인 것보다

더 개선된 것이라는 생각, 모든 변화는 곧 진보라는 생각보다 더 큰 오산은 없다.

    에릭 와이너의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