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시간에 끝내는 한글영어 발음천사 - [발음강의 CD 제공] 한글만 알면 영포자도 익히는 유일한 영어발음기호 1004단어 파닉스
Mike Hwang 지음 / 마이클리시(Miklish)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2시간만에 발음을 공부할 수 있는 책이 있다고 해서 무척 관심있게 기다린 책이다. 어른들은 파닉스를 물론 알고 있지만 그래도 가끔은 정확하게 발음하기 어려운 단어들을 종종 접하게 될 때가 있다. 나의 학창 시절을 떠올려보면 발음에 대해 그다지 중요하게 그리고 정확하게 배운 기억은 별로 없는 것 같다. 그저 사전을 보면서 발음 기호 보고 읽었던 것 같다.

 

 

지금은 우리 아이도 파닉스를 공부하고 있다. 이 책은 한글만 알면 누구나 영어 발음을 익힐 수 있기 때문에 파닉스를 공부하는 딸 아이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초보자도 쉽게 공부할 수 있도록 알파벳 대문자, 소문자 쓰는 순서까지도 상세히 나와 있다.

 

우리말의 발음 그대로 영어로 적어보는 연습 훈련이 가능하도록 되어 있어 이 점이 초보에게 많이 도움이 되는 것 같다. 나보다도 딸 아이 학습에 더 도움이 된다. 요즘 안 그래도 영어 단어들을 쓰면서 정확한 모음을 몰라 어떤 것을 써야하는지 물어보는 일이 종종 있었는데, 아, 에, 이, 오, 우는 정확히 익힐 수 있었다. 이게 기본이 되니 다른 모음 역시도 하나씩 익혀나가면 많은 단어들을 학습하는데 확실히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 같다.

 

 

처음 이 책을 봤을 땐 2시간에 발음을 끝낼 수 있다고해서 그 점이 가장 솔깃했는데 이미 알고 있는 것들이 있기 때문에 어렵지 않게 2시간이면 학습이 가능하리라고 보여진다. 책을 보면서 알고 있는 것들이지만 점검한다는 느낌으로 보아서 빠르게 볼 수 있었고, 무엇보다도 우리 말에는 없는 같은 발음의 자음들을 발음하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인데 이런 부분들을 살펴볼 수 있어 좋았다. 가령 ㄹ에 해당하는 ㅣ과 r 그리고 우리말 ㅂ에 해당하는 b와 v가 그것이다. 참 이런 부분들은 아이에게 설명해주는 일도 쉽지 않은데 이 책에는 모든 알파벳의 발음하는 방법이 상세히 나와 있어서 좋았다. 차츰 뒷부분으로 갈수록 어려운 것들도 나오지만 반복해서 익히다 보면 처음보는 단어들도 발음할 수 있게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