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기 日記 - 황정은 에세이 에세이&
황정은 지음 / 창비 / 202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연말연시에 무언가 계획을 세우고 다짐하는 행위를 안한지 몇 년 되었다. 그런 행위가 촌스럽게 느껴져서 그리고 결심을 못지키는 자신을 더 이상 보기 싫어서이다. 하지만 문득 ‘오늘 하루를 기록해두지 않으면 나이가 더 들어서 후회할지도 몰라‘라는 근거없는 생각에 일기를 써야겠다는 글을 메모장 맨 위에 적어놓았다. 일기라는 에세이를 다 읽은 지금도 아직 일기를 쓰고 있지는 않다. 싫은 것을 싫다고 표현하는 작가의 글이 생소하고 불편하고 부럽다. 참는 게 습관이 되어 더 이상 자신의 감정을 묻지 않는 사람이 되었지만 그럼에도 이 시간, 차별과 혐오를 일삼으며 ‘함께 잘사는 세상‘을 거부하는 모든 이를 혐오한다라고 표현하고 싶다.

📖 사람들은 온갖 것을 기억하고 기록한다. 기억은 망각과 연결되어 있지만 누군가가 잊은 기억은 차마 그것을 잊지 못한 누군가의 기억으로 다시 돌아온다. 사람들은 기억하고, 기억은 그 자리에 돌아온다. 기록으로, 질문으로.

📖 사랑한다고 말할 수 있는 그 마음들을 나도 사랑합니다. 다들 평안하시기를.

#일기 #황정은 #에세이 #창비 #연대 #세월호 #혐오 #기억 #기록 #평안 #책스타그램 #북스타그램 #머리쓰기 #글쓰기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독서가 한량 심씨 2022-04-24 16:5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함께 잘 사는 사회는 결국 기본소득이 보장되는 사회인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