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더 이상 없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8
모리 히로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역시 마지막 부분이 스릴 만점

나도 깜빡 속았네....

'지금은 더 이상 없다'는 좀 심오한 의미도 내포하고 있다.

미스터리 소설이라기보다는

연애 소설에 가까운 내용이랄까

그토록 알고 싶었던 밀실살인사건의 결말은

단순했다.

재미있다... 살짝 웃음이 묻어나는 결말....

범인은 누구일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은 더 이상 없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8
모리 히로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지막으로 치닫는 부분은 언제나 흥미진진

앞에서 좀처럼 감을 잡을 수 없었던 사건의 내막이 조금씩 밝혀지는데...

그러나 뭔가 확실하게 범인이 누구라고 말하고 있지 않다.

사사키는 범인이 아니라고 말하지만

과연 사사키는 밀실살인사건에 대해 얼마나 관여가 되어있는가?

아니면 '나' 사사키가 범인일까?

모에는 범인이 어떤 사람인지를 알고 있는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은 더 이상 없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8
모리 히로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스코와 유키코의 죽음

누구의 가설이 맞을까?

이 저택안에 있는 머문 사람 중 누군가가 살인을 저질렀을까?

아니면 외부에서 온 사람이 살인을 저질렀을까?

아스코와 유키코는 머리모양을 바꿨을까?

형사가 왔지만 의문점은 풀리지 않는다.

나 역시 도대체 감을 잡을 수 없다.

누가 이 자매를 무슨 이유로 죽였을까?

점점 궁금증만 더해간다....ㅠㅠ

자매의 죽음이 자살이 아니고 타살이라면

그 문은 어떻게 잠갔을까?

형사의 말대로 유키코는 코카인을 이용해 자살한 것일까?

아직도 의문투성이다.

그런데 모에가 밀실사건을 풀어나가는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은 더 이상 없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8
모리 히로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왜 이 책은 1인칭 시점을 사용했을까?

그것도 '나'는 모에나 사이카와가 아닌 사사키라는 인물로....

모에에게 호감을 느끼는 사사키의 존재는

일단 범인일 가능성에서 배제되었지만

뭔가 찜찜하다.

밀실살인사건...

아사미 자매를 살해하고 밀실을 만들어 자살로 연출...

죽은 아스코와 유키코 자매의 머리카락 길이가...

아사미 자매가 뒤바뀐 사실에 왜 사사키는 안절부절을 못하는 것인가?

이 밀실살인사건을 모에는 풀 수 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은 더 이상 없다 S & M (사이카와 & 모에) 시리즈 8
모리 히로시 지음, 이연승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인사건 발생.

모에 주변에서 또 살인사건이라....

폭풍은 몰아치고

전화는 불통

누군가 전화선을 끊은 것일까?

아사미 자매가 각각 다른 방에서 죽었다.

자살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모에....

세이타로 군과 죽은 자매와의 관계는?

모에가 사건을 풀어나갈 수 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