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두시가 다 되어가는 시간
뭘까요?
분리수거하려고 우유팩 헹구다가
무슨 구미호도 아니고
야밤에 흙팠어요.
제가 할일 젖혀두고 하고 픈건 당장 해야하는 스탈이라~~.
오늘 제가 밀씨를 나눔받았어요.
밀싹이 좋다고 하더라고요.
좀 전에 불린 밀씨를 오데 심어볼까하다가 눈빛을 번득이며^^.
그래서 우유팩에 흙을 담아왔지요.
그리고 불린 밀씨를 흙 속에 파묻었어요.
그런곳은 안돼 하시는분은 흥 상관 마셔요
많으니까 내맘이유.
^^
저 처럼 심어보고 싶으신분 5섯분만 손드셔요
리디아정원의 리디아처럼 편지 봉투에 부쳐드릴테야요.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hnine 2015-05-02 05:20   댓글달기 | URL
저요! 저도 하늘바람님 하시는대로 그대로 따라해보게요.

하늘바람 2015-05-02 05:33   URL
네 나인님 담주 언제 날아갈듯 해요

hnine 2015-05-12 07:20   URL
하늘바람님, 씨앗 잘 받았어요.
하늘바람님 하신대로 심어보려고요.
이 봄에 정말 귀한 선물 감사합니다.

세실 2015-05-02 07:45   댓글달기 | URL
호호호 아이디어 좋은데요?
밀씨 싹 나면 다시 옮겨 심나요?

appletreeje 2015-05-02 09:42   댓글달기 | URL
물에 불린 밀씨를 보니 벌써부터 파릇한 밀싹이 보이는 듯 합니다~
저는 자신이 없어 하늘바람님 키우시는 것 신나게 볼래요.ㅎㅎ

하늘바람 2015-05-02 19:54   URL
님 왜요.
자신 없으실리가요.

하늘바람 2015-05-02 19:52   댓글달기 | URL

안 옮겨심고요 싹을 계속 잘라 먹어요.
비빔밥. 샐러드. 빈대떡. 샐러드. 녹즙. 뭐 기타등등

2015-05-09 00:52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하늘바람 2015-05-10 03:10   URL


요즘 정신없이 시간이 흘러갑니다.
건강한 하루하루
꼭 약속해요

2015-05-10 03:15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하늘바람 2015-05-10 03:16   URL
아이궁
님.
잘 되실 거예요
님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2015-05-10 03: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블로그에서 맘에 딱 드는 사진을 봤다.
다가오는 5월 어떡하지?
했는데
이거다 싶다.
카네이션 수세미!!!
이건 나두 할 수 있는~~~
이참에 주문도!!
핸드메이드 판매에 재미붙여서 클났다



댓글(7)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아리 2015-04-27 17:04   댓글달기 | URL
넘 예뻐요.

2015-04-29 15:26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하늘바람 2015-04-29 15:32   URL
님 잘 지내시죠 넘 반가워요

2015-04-29 15: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하늘바람 2015-04-29 15:39   URL
네. 요즘 좀 이상하게 바쁘네요

후애(厚愛) 2015-04-30 13:08   댓글달기 | URL
정말 예쁘네요.^^
편안한 오후되세요.

하늘바람 2015-04-30 13:54   URL
후애님 건강한 오월 맞이하세요
 

아침부터 삭신이 쑤신다
어제 둘째를 계속 안고 있어서 그런가보다.
폐렴에 고열에 시달리다 퇴원한 아들은 엄마만 찾는다.
게다가 태은양까지 고열.
청소를 자주 안해 그런거란 말에 반성하머 청소하고 어쩌구 저쩌구 하다보니 어제 새벽 세시 넘어잤다.
다크서클이 턱까지 내려온 느낌.
엄마랑 통화하는데
오늘이 네 생일이냐 낼이냐 하신다.
생일?
그쿠나!
음력으로 지내는 나는 페북에서 지난번에 미리 축하받아서 그러려니 했다.
엄마 지금 내 생일이 뭐가 중요해.
심장 병에, 당뇨, 천식.몸이 안좋은 엄마는 지금 쉬기는 커녕 갑자기 다치셔서 사지가 마비된 아빠를 간병 중이시다.
3일 병원 생활 하며
온몸이 결리고 피곤할 때 엄마 생각을 했다.
괜찮아. 아픈 아빠도 있는데~.
부부란 무엇일까.
내가 내 아들 기저귀갈고 옷 갈아입히고 목욕시키고 가끔 똥 묻은 옷 빨고 그러면서 내 아들보다 더 아기가 되어 갓난 아기처럼 움직일 수 없고 나이들어 뼈만 앙상한 몸. 기저귀를 갈고 대소변을 받고. 손발톱을 깎아주고. 밥도 떠먹여주어야 하는.자식보다 더 큰 자식을 키워야하는.
그게 지금 우리 부모님 현실이다.
그 안에 나는 할 수 있는게 별로 없구나.
그저 내 아이 아파 동동. 암것도 안먹어 동동.
그런데 생일이 뭐가 중한지.
이 와중에 생일을 물으시니 그게 부모인가보다.

아빠 얼른 일어나세요
그게 제게 주시는 선물입니다.

내가 좀 웃긴게 이 상황에 라일락 꽃 따러 잠시 뒷산에~
라일락 꽃차를 만들기 위해서다.
간과 위장에 좋다는 민들레 꽃차랑 라일락 꽃차를 올해 꼭 만들어야지.
조만간 라일락향을 담은 매실쨈을 몇병 만들 생각이다.
먹어보니 매실액을 졸여 만든 매실 쨈 은근 중독이다.
이래저래 속상함을 접고 쨈만들고 차만들 생각을 하면 갑자기 엔돌핀 팍팍.
물론 주문도 받습니다.~~
참 마고 언니.
그동안 제가 둘째 병원에 있느라 택배 못갔네요.



댓글(6)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hnine 2015-04-22 15:44   댓글달기 | URL
하늘바람님, 무엇보다도 생일 축하드려요.
동희도 퇴원을 했다니 이제 곧 다시 뛰어놀게 되겠지요.
아버지 간병하시고 당신도 힘드실텐데 딸의 생일을 챙기는 어머니 말씀도 찡 하네요.
부모는 그럴 수 밖에 없는가봐요. 특히 엄마와 자식은...한몸이었으니까요.

하늘바람 2015-04-22 15:48   URL
나인님 정말 감사합니다 ^^

그저좋은휘모리 2015-04-22 16:57   댓글달기 | URL
하늘바람님 생일 축하드립니다. 제가 아이 낳던 날도 다들 애기보는데 저희 어머니만 끝까지 저를 보고 챙기셔서 눈물이 나더군요... 가족 모두 무탈하시기를 기도합니다.

붉은돼지 2015-04-22 20:23   댓글달기 | URL
하늘바람님 생일 축하드립니다
애기들도 빨리 다시 씩씩해지기를 기원합니다^^

희망찬샘 2015-04-25 07:18   댓글달기 | URL
고생이 많으셨군요!
울 반 아이들이 태극이 이야기 좋아한다고 말씀 드리러 들어 왔어요! 태극기의 의미 공부하다가 님의 책으로까지 확장 되었는데 ˝이 책 재밌었어요?˝ 하네요. 저자분에게 선물 받았다고 폼 잡았습니다. ^^

2015-04-30 16:48   URL
비밀 댓글입니다.
 

쨈 만드는 재미에 푹 빠진 아지매.
쨈 만들면서
위저드베이커리가 생각났다.

이쨈
저쨈 만들며 다양한 생각이 든다.
쨈을 만드는게 내겐 또 다른 힐링이구나 싶다.
쨈을 만드니 보고 픈 책도 많네.
사진 속 쨈은 토마토와 파인애플^^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책방꽃방 2015-04-18 09:00   댓글달기 | URL
토마토잼 레시피 궁금하네요!^^
 

날씨 좋은 오늘 태은양은 체험 학습을 갔답니다.
재잘재잘
재미난 추억 만들었겠죠.



댓글(9)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무스탕 2015-04-10 21:36   댓글달기 | URL
아이구~~ 이뽀라 >_< 태은이가 정말 좋아했겠어요

꿈꾸는섬 2015-04-10 21:40   댓글달기 | URL
곰돌시 푸우는 어떻게 만드나요? 멋져요.

하늘바람 2015-04-10 22:31   URL
다이소에 틀 팔아요 님

보슬비 2015-04-10 22:44   댓글달기 | URL
귀여운 도시락이예요.^^

비비아롬나비모리 2015-04-11 03:51   댓글달기 | URL
전 늘 마음만 먹는데, 하늘바람님은 실천하는 엄마니 아이가 분명 행복했을 거에요!!

책읽는나무 2015-04-12 07:17   댓글달기 | URL
예전에 곰돌이 모양이었나요?토끼얼굴이었나요?태은이 유치원시절 소풍도시락 사진이 갑자기 생각나네요?^^
이런 유부초밥 도시락도 괜찮겠어요~안그려도 울집 둥이들이 목요일 소풍 도시락을 엄청 기대하고 있어 부담백배인데 틀 사서 이리해볼까?싶네요^^

하늘바람 2015-04-13 12:31   URL
그걸 기억해주시다니요
전 그런걸 잘 못해서 늘.
근데 애들은 망쳐도 기뻐하더라고요

하늘바람 2015-04-13 12:31   URL
틀 진짜 편해요

아리 2015-04-16 18:55   댓글달기 | URL
우와 넘 귀여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