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비블리아 고서당 사건수첩 2 - 시오리코 씨와 미스터리한 일상 비블리아 고서당 사건수첩 1부 2
미카미 엔 지음, 최고은 옮김 / 디앤씨미디어(주)(D&C미디어) / 2013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3.5. 다음편도 읽어볼 생각이다. 이제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고 하니.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매미 울음소리 그칠 무렵 : 바닷마을 다이어리 1 바닷마을 다이어리 1
요시다 아키미 지음, 조은하 옮김 / 애니북스 / 200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처음부터 머리와 가슴을 퍽퍽 쳤던 만화.



그래.
어른들일을 아이한테 미루면 안되지. 그렇고 말고.
인생자체가 대책없이 민폐만 끼치는 캐릭터가 있다. 

그중에 최악이 아이들한테 의지만하고 바라기만 하는 어른들이다. 그런 인간이 되지 말아야지 다짐.




댓글(5)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4-09-26 12: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서재 프로필 이미지. 와- 대박 초미녀다. 모델같아!! ㅎㅎㅎㅎㅎ

레와 2014-09-26 13:41   좋아요 0 | URL
아하.. 댓글에 댓글은 이렇게 쓰는 거구나..;; ㅎㅎ 테스트

레와 2014-09-26 12:2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락방. 찍사 능력이 탁월했다! 다락방 찍사라고 ㅎㅎㅎ

웽스북스 2014-09-26 13:0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 이 장면 읽으면서 너무 슬펐어요 ㅠㅠ

레와 2014-09-26 13: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웬디님. 아우 나도 저 장면보고 얼마나 먹먹했는지 몰라요. ㅜ ㅜ 그리고 좋았어요.
 
일식에 대하여 문학과지성 소설 명작선 28
이승우 지음 / 문학과지성사 / 2012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존재와 실체와 신에 대한 고민들. 신도 인간이 있으므로 존재하는건 아닐까. 내가 가진 의문들이 어느틈에 정리되기도 하고 흩어지기도 한다. 이승우 작가가 있어 참으로 다행이다. 내 고민은 계속 이어질테니 모쪼록 작가님 글도 계속 이어지시길.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4-07-10 17: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고산지대>만큼은 내가 아는 사람 모두에게 읽어보라고 권하고 싶었어요.

레와 2014-07-11 14:54   좋아요 0 | URL
나는 이 책 전부다!
엄마는 어려워 할 것 같고 목사님께도 보여드리고 싶은데..흠..
 
미 비포 유 미 비포 유
조조 모예스 지음, 김선형 옮김 / 살림 / 201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게 나. 지금 있는 그대로를 인정하는 건 존중한다는 것. 누군가의 선택을 우리가 판단할 권리는 없다. 뻔한 로설일꺼라 짐작했던 자신을 반성합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4-06-23 21: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다 읽은거에요?

레와 2014-06-24 13:28   좋아요 0 | URL
네.^^

락방 한번 손에 잡으면 앉은자리에서 다 읽을 수 있을거에요! ㅎ
빨랑 읽어봐요.
 
저지대
줌파 라히리 지음, 서창렬 옮김 / 마음산책 / 2014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온전히 자신만을 생각할 수 있는 집중력은 어디서 오는걸까. 아직도 가우리의 선택들을 공감하고 싶지 않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4-06-09 13:0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ㅎㅎ 내가 레와님이 이 책 읽는다고 할 때 레와님은 이 책의 어느 부분에 대해서 이해를 못할거라고, 싫어할거라고 말했던 거 기억나요?

레와 2014-06-10 11:14   좋아요 0 | URL
ㅋㅋㅋㅋㅋㅋㅋ 그랬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