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컨 수사와 번게이 수사 지만지 드라마
로버트 그린 지음, 이영주 옮김 / 지만지드라마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로버트 그린은 엘리자베스 1세 시대인 16세기에 나온 극작가로 셰익스피어의 여러 작품에 영향을 끼친 작가로 영문학사에서 최초로 성공한 낭만희극으로 알려진 1589년 작품 <베이컨 수사와 번게이 수사>를 그렸다. 앞을 내다보는 수정구슬과 시공간을 넘나드는 마법으로 최고의 현자라 칭송받는 수사 베이컨이 마법과 연금술의 능력을 발휘하다 신에 대한 도전을 한 후 다시 평범한 인간으로 돌아가게 되는 과정을 그린 극이다.

이 희곡은 르네상스 시대를 배경으로 마법에 대한 주제를 다루는데, 마법이 가장 뛰어난 베이컨 수사와 번게이 수사를 통해 마법의 힘을 보여준다. 마법은 그 당시 영국인들에게 인간의 능력에 대한 무한한 믿음을 주었고 특히 여기에서 나오는 놋쇠머리는 작가가 마법에 대한 경고로 상징적으로 사용한 것이다. 놋쇠머리는 연금술에서 나온 것처럼 인간이 추구하는 지식의 상징이다. 인간의 지식이 점점 발달하여 결국에는 신의 능력을 능가하고, 스페인의 침략을 막아주는 벽의 역할을 한다는 것이다. 놋쇠머리에 대한 해석은 여러 연구에서 반복적으로 나타나는데, 그것은 인간이 마법을 부리는 능력이 신의 능력에 대한 도전이라는 것이다. “시간은 있다, 시간은 있었다, 시간은 지나갔다라는 놋쇠머리의 마지막 말을 끝으로 그것은 파괴된다. 결국 신에 대한 도전 및 모든 시도가 실패로 끝이 나지만 극의 마지막 베이컨 수사의 대사에 학문을 통한 깨달음으로 인하여 그나마 미래에 대한 희망이 있음을 암시한다.

그린의 작품은 430년이 지난 오늘에도 시공간을 초월하는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음에 현재에도 가히 적응 가능한 문학적 가치가 있음을 시사한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yrus 2019-11-20 23: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희곡에 나오는 베이컨 수사가 철학자 로저 베이컨과 관련이 있을 것 같아요. 로저 베이컨도 연금술에 관심이 많았거든요. ^^

Angela 2019-11-20 23:44   좋아요 0 | URL
네~맞아요. <베이컨 수사에 관한 유명한 역사>라는 중세시대 로저 베이컨의 연금술에 관한 이야기를 쓴 책에서 가져온 거예요. 역시~ 예리하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