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읽기 시작한 <링곤베리 소녀>가 생각보다 좀 별로여서 일단은 책을 바꿔 본다~ 뭐, 제바스티안 피체크의 소설은 항상 흥미로우니 금새 읽어낼 수 있을 것이라 믿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