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아보고 싶다고 생각이 든 건 구글이나 애플같은 세계적인 기업이 아니라, 우연히 페인트칠 할 가구가 있어 페인트를 고르다 친환경 페인트라는 던에드워드라는 페인트를 구매한 후 부터였다. 말이 친환경이지 어느 정도는 지독한 페인트칠 냄새를 각오하고 있었다. 색을 고르고 제품을 받자마자 색이 잘 나왔는지 페인트뚜껑을 여는데, 신기하게도 냄새가 전혀 나지 않았다. 코를 찌르는 냄새가 두통을 유발하고 하루종일 페인트 냄새때문에 숨이 막히는 다른 페인트와는 달리, 네버네버네버 냄새가 전혀 나지 않았던 것이다. 어떻게 이렇게 만들 수 있지? 신기했다. 페인트의 어떤 화학성분을 뺏길래, 혹은 첨가했길래 이런 냄새나지 않는 페인트를 만들 수 있지??? 친환경이라는 말 그대로 인체에 해롭지 않을 뿐만 아니라 발색도 기 막히게 잘 나왔다.

그 후 던 에드워드나 벤자민무어같은 친환경페인트 회사에 대해 검색해보니 둘 다 미국의 캘리포니아나 뉴욕에 본사를 둔, 특히나 벤자민무어는 워렌 버핏이 인수한 회사중 하나였다. 두 페인트회사 모두 중기업체지만 미국내 공급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페인트를 납품하는 회사였다. 이런 회사들을 접하면서 드는 생각은, 과학기초가 튼튼하지 않으면 발명해 낼 수 없는 제품이겠는데, 페인트 성분 중 뭘 빼고 뭘 더해야하는지, 수년의 시행착오끝에 만들 수 있는 제품 이겠구나, 냄새야 하루 이틀 참으면 되지 뭐! 이런 생각하면 나올 수 없는 제품이다라는 것이었다.

이런 친환경제품이 저 두 곳만 있는 건 아니고 미국내에도 여러 회사가 있으며 우리 같은 경우는 작은 원목 공방업체나 개인들이 DIY제품을 사서 페인트칠할 때, 우리나라 페인트업기업제품보다 더 많이 선호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사진에서 보여지는 제품은 바니쉬제품들인데, 우리나라 바니쉬는 절대 권하고 싶지 않을 정도로 칠하면서도 너무나 고통스러운 제품이었고 본덱스은 약간 냄새가 나고 세틴(?)은 전혀 냄새가 나지 않아 칠할 때 내가 정말 칠하고 있는 게 맞나 싶을 정도로 칠하면서 신기했던 제품이었다. 아마 이 정도의 기술을 갖기 위해서는 시행착오와 인내의 시간이 많이 필요했을 것이다(집에 있어서 한번 나란히 놓고 찍어봤다).

나는 이전에는 미국의 이런 사소한(?)기술조차 미국이 보유할 정도으로 뛰어난 과학기술이 있는지 잘 몰랐고, 옆나라 일본이 전 세계를 이끄는 과학기술의 대국인 줄만 알았다. 물론 현재 일본이 과학기술의 강국은 여전히 유효하지만, 일본조차 원천기술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나온 것을 제품으로 상용화 한 것이었다.

나는 미국은 세계적인 기업들을 많이 무수히 많이 보유하고 있는 나라이다,라는 것을 잊곤 한다. 우리 나라의 삼성이나 엘쥐, 일본의 소니같은 세계적인 기업에 익숙해져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내 주변을 둘러보면 티비, 냉장고, 라디오, 노트북같은 제품의 원천 기술이 미국이나 유럽에서 만들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여기서 잠깐 의문이 든다. 미국은 여전히 많은 기업을 보유하고 있는데, 왜 백인노동자들이나 흑인노동자들은 빈민층으로 전락하는 것일까? 제조업체가 없어서? 여느 여타의 나라보다 기업이 많은 나라에서? 덴마크는 세계적인 기업은 없어도 가구디자인만으로도 부유한 사람들이 많은데?

심지어 올 초에 읽은 엘리자베스 워렌의 <싸울 기회>속에는 그녀가 상원의원이 되기 위해 여러 주민을 만나 공청회를 할 때 이런 대목이 나온다. 워렌의 공청회에 돈이 없어 무려 이마일을 걸어 온 백인여성이 나오고, 그녀에게 후원하기 위해 주말까지 아르바이트를 해야하는 젊은 학생이 있으며 심지어 그녀의 공천회에 온 중년의 남자는 며칠 전에 자신의 아들이 일이 없어 자살했다는 대목이 나온다. 아니 이 책은 파산하는 미국인들로 가득 차 있다. 월가의 금융업체에 속아 놀아나기 때문이다.

그럼 법으로 월가의 횡포를 막으면 되지 않겠냐는 질문을 던질 수 있겠다. 저 책을 읽어보면 알겠지만 로비가 합법화된 나라이다보니, 로비리스트들이 의원들을 구워 삶기에 월가에 불리한 입법은 불가능에 가깝다.

도널드 프럼프가 왜 대통령으로 당선되었는지, 미국의 백인들이나 흑인 노동자(일부겠지만 통계상에는 흑인노동자들도 트럼프를 찍었을 정도)의 박탈감이나 분노가 어느 정도인지 알 수 있는 이유이다. 미국의 빈부격차, 잘 사는 지역의 부의 편중, 미국 중부지역의 제조업의 몰락이 가져온 경악할만한 현실인 것이다.

미국을 잘 모르는 나 같은 사람에게는, 미국은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부유한 기업들을, 과학의 원천 기술을, 스타트업 기업을 보유하지만, 빈곤층을 아주 많이 만들어내는 아이러닉한 나라라는 의구심을 안 가질래야 안 가질 수 없는 나라이다. 미국은 어디에서부터, 뭔가가 잘 못 된 것일까? 미국 정도의 기업을 가지고 있는 일본이나 독일도 저 정도는 아닌 것 같은데.


댓글(9) 먼댓글(0) 좋아요(2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6-11-11 09:43   좋아요 0 | URL
제가 오늘 출근길 지하철에서 ‘모신 하미드‘의 [떠오르는 아시아에서 더럽게 부자 되는 법]을 읽기 시작했거든요. 아주 가난한 청년이 페인트칠을 하는 일을 시작하는 장면이 있는데요, 집에 오면 그렇게 기침을 하고 고통스러워 하더라고요. 하루종일 페인트 냄새를 맡으니까요. 그 장면을 읽은 후에 기억의집님 페이퍼를 읽으니 뭔가 머릿속이 복잡해지네요. [싸울 기회]는 저도 꼭 읽어보고 싶어요. 읽어봐야 겠어요.

기억의집 2016-11-11 09:51   좋아요 0 | URL
아 정말 형편없는 페인트는 사람 숨이 막혀요. 그걸 매일 칠한다면 정말 유독 가스를 매일 들이마시는 것일 거에요. 제가 올린 사진 속 우리 나라 페인트는 도저히 도저히 사용 못 해서 가지고 있는 거에요. 뚜껑만 열어도 냄새 장난 아니여서. 소설이지만 주인공이 안 스러워요. 저는 인도도 분노를 느끼는 나라라....수억명의 인구가 받는 차별과 억압. 이거 어떻게 안 될까요!!!!!

책읽는나무 2016-11-11 09:50   좋아요 0 | URL
저도 올봄 이사하면서 선반 몇 개를 주문했는데 맨몸으로 배달되어 온지라 마트 가서 페인트를 사서 칠을 했었던 적이 있었어요
냄새가 많이 날꺼라고 예상했었는데 냄새가 많이 안나서 정말 신기했었던 기억이 나네요!!^^
전 노루표 국산이었어요
친환경용으로 사서 그런가?저도 그리 생각했었는데 미국제품은 더욱 냄새가 안나나보죠??
어제 기억님이 올리신 글을 읽고서도 많은 생각이 오갔는데~~
이번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보여지는 미국의 실상들이 남의 얘기가 아닌 것같아 걱정입니다
먼저 우리나라는 해결해야만 할 더 막중한 사안이 걸려 있긴 합니다만,
참 어수선한 형국이에요!!ㅜ

기억의집 2016-11-11 10:01   좋아요 1 | URL
노루표 안 나나요? 미국제품은 아예 안 나요. 진짜 신기합니다 저는 바니쉬 샀는데 못 사용하고 본덱스하고 저 샤뎅인가 사서 썼어요. 간혹 던에드워드는 색조합할때 노루표 페인트통으로 와요. 저는 문고리닷컴에서 주문하다가 동네 던에드워드 생겨 거기 이용해요. 그쵸! 저는 그래서 낼 광화문 가요. 울 남편은낼 일이 있어 못 가면서 저한테 청와대까지 갔다와 이러더라구요~

책읽는나무 2016-11-11 10:07   좋아요 0 | URL
바니쉬는 잘 모르겠어요 그건 안사봐서요!!
바니쉬는 원래 냄새가 많이 나는 제품일꺼에요
지금 집 근처 아파트 공사장이 너무 많아서 그 냄새 맡다가 페인트를 사다가 칠해서 그런지?냄새가 좀 덜 난다는 생각을 하며 발랐던 것같아요
저희집은 신랑이 건축일을 해서 늘 공사현장의 먼지와 각종 페인트등의 냄새에 노출되어 있어 늘 걱정스러운 부분들이에요
집근처 공사장에서 일하시는 분들 뵈면 그 분들도 걱정스럽고 저희집 신랑도 생각나곤 하는데 이건 또 돌아서면 까먹곤 하니까ㅜㅜ

기억의집 2016-11-11 10:10   좋아요 0 | URL
벤자민 무어나 던에드워드는 바니쉬 냄새 하나 안 나더라구요. 페인트뿐만 아니라 바니쉬도~ 기술력의 차이겠죠!! 노루표가 싸긴 한데 사용하면 이틀은 머리 아프고 집에 역겨운 냄새 나서 비싸도 저는 미국제품 사용하게 되더라구요. 노루표는 예전에 페인트 사용했는데 발색이 별로여서 미국제품 검색한 거였어요.

책읽는나무 2016-11-11 10:16   좋아요 0 | URL
색상은 음~~~~
제가 원하던 색상이 아니었음을 밝혀둡니다ㅋㅋ

기술력의 차이!!!
인정하긴 해야겠네요.

2016-11-11 18:1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6-11-11 20:02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