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크리스퍼가 온다 - 진화를 지배하는 놀라운 힘,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제니퍼 다우드나.새뮤얼 스턴버그 지음, 김보은 옮김 / 프시케의숲 / 2018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제니퍼 다우드나의 크리스퍼 혁명을 몇년 전에 읽었으니, 아마 현재 2022년 유전자 편집 기술은 더욱 더 발전 되었을 것이다. 실제로 어쩌면 지금이라도 바이오 과학자와 기술자들이 (나쁜) 맘만 먹는다면, 부모가 원하는 아이를 만들 수 있을지 모르겠다.

크리스퍼가 온다,에서 다우드나는 부모가 원하는 이상적인 아이에 대한 에피소드를 소개하고 있는데, 크리스퍼 편집 기술이 과학계에서 인정 받자, 한 중국인 여성 브로커가 다우드나의 동료를 찾아 와 맞춤형 배아를 만들어 달라고 요구했다. 그는 단번에 거절하고 그 일을 다우드나와 상의를 한다. 그녀는 크리스퍼의 기술이 인류를 위해 예를 들어, 질병의 치료(유전자병 같은)를 위해 사용하길 원했지, 개인 욕망을 위해 크리스퍼 편집 기술을 연구한 것이 아니였다. 그녀의 크리스퍼 연구 목적은 유전자병을 목표로 하는 것처럼 보였다.

다우드나는 인류가 말라리아 모기에게 많은 피해를 입을 경우, 모기의 생식 능력을 없애 불임 모기를 만들어 모기를 없애는 식의 유전자 편집기술이 사용되기를 원하는 것이지, 부자들의 욕망을 맞추기 위해 연구한 것은 아니였던 것이다.

그녀는 비윤리적인 크리스퍼 편집 기술을 막기 위해 빠르게 전세계 크리스퍼 연구자들의 동의를 얻어 국제 단체를 만들어 맞춤형 인간 배아는 금지하도록 했다.

그러나 금지 전인지 기억은 안 나지만, 중국의 연구자중 한 명이 맞춤형 아이의 배아를 만들었고 실패 한다. 이 일이 이 책 나오기 전 일이니깐 아마 중국내 크리스퍼 연구는 저 때 보다 휠씬 많이 진일보 했을 것이다.

반도체에서 무어를 법칙을 황의 법칙이 깼듯이, 현재 바이오 산업 특히 크리스퍼 산업은 반도체 기술만큼이나 빠르게 진보하고 있다. 미국의 IT나 바이오 산업은 우리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움직이고 있다고 생각한다.

사실 나는 이 책을 읽고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이 임상 실험을 제대로 못했음에도 불구하고 (아마 3상까지도 불확실하지 했던 것 같은데), 믿고 맞었을 정도로 과학연구자로서 그리고 CEO로서 믿을 수 사람이었다.

댓글(6)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미미 2022-05-14 22: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다우드나가 코로나 백신에 대해 언급했었나보죠?
저 이책 구매했어요! 어려울것 같긴한데 글을 재미있게 쓴다고 하셔서 기대됩니다.^^ 미국이나 러시아, 중국도 암암리에 많은 것들을 연구하고 있을거라 생각해요. 대학때 경제학과 교수님이 전자제품도 시중에 나온것보다 몇단계 앞서 연구 개발되어있다고 하시더라구요.

기억의집 2022-05-14 22:27   좋아요 2 | URL
아니요. 코로나 백신에 대한 언급은 없는데 dna 와 mrna에 관한 게 나와요. 그리고 미국이나 유럽이 저 정도의 연구가 나오니깐 코로나 백신이 빨리 나올 수 있겠구나 싶었거든요. 과학이론과 기술은 축척이라 코로나 백신 경우 그 전에 mrna 연구가 충분히 이루어졌다고 생각했어요. 게다가 스마트폰의 시작 이후 정보나 이론이 무진장 빨리 흡수 공유 되서 과학 연구가 진보 속도가 빠른 것 같아요!!

mini74 2022-05-16 18: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과학하고 앉아있네에서 이 분을 다룬 적이 있는데 흥미로웠어요. 저도 이 책 관심갑니다. 이상적인 아이라. ㅠㅠ 으스스한 기분이 드네요.

기억의집 2022-05-16 19:27   좋아요 1 | URL
과학하고 ~ 는 읽어야지 하면서도 살때는 갈등하게 되네요!!! ㅎㅎ저는 근데 과연 원하는 아이가 딱 맞춰서 태어날까는 아직도 의심이 돼요. 대충 모든지 잘하거나 건강한 아이로 태어나는 게 아닐까 싶어요!!

mini74 2022-05-16 19:35   좋아요 0 | URL
기억의 집님 책도 있지만 저는 팟캐 주로 들어요. 넘 웃기고 재미있어요 ~ 그런데 모두 잘생기고 모두 똑똑하면 거기서 또 무언가로 차별하려 할까싶기도 하고 가타카 영화 생각도 나고 그러더라고요 집님 *^^*

기억의집 2022-05-16 19:39   좋아요 1 | URL
아 맞어요. 카타카!!! 저는 글 쓰면서 입에서 맴맴돈 영화 였어요. 맞춤 아이.. 쓰면서 SF영화 있었는데 그게 뭐였지 이러면서 쓰다 지웠어요. 기억이 안 나서..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