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나 (무선)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120
에밀 졸라 지음, 김치수 옮김 / 문학동네 / 2014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목로주점을 읽고 에밀졸라에게 반해서 나나를 읽게 되었다.
근데 목로주점을 읽을 때와는 너무 다르게 지루했다.
당연히 나나의 삶을 예상하고 있었지만 기대를 벗어나 버린 글은 평범하게 느껴졌다.
아쉽지만 인간짐승을 기대하며 책을 덮어야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골드문트 2021-09-13 17: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제르베즈 아줌마의 네 자녀 가운데 제일 재미없게 읽었습니다. 언제나 대박일 수는 없으니 ㅋㅋ 참으셔요. 인간짐승은 격렬합니다!

몽이엉덩이 2021-09-13 18: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완전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