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 6년 공부, 하브루타로 완성하라 - 공부머리를 깨우는 하브루타의 기적
전병규 지음 / 21세기북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음 - 전병규

21세기북스

 

 

 하브루타는 좋다는 말은 들었지만 정확히는 알지 못했다.

그래서 작년에 도서관에서 하브루타 강의가 있어 들은 경험이 다 이다.

하브루타 수업을 들으면서 하나의 그림을 보고 다양한 질문을 이끌어내고

하나의 질문에 여러가지 답이 나오는 것을 경험했다.

낯선 옆사람과 마주보고 질문하고 대답을 하면서 나의 생각을 입 밖으로 꺼내기가

얼마나 부끄럽고 힘들었던지....

그리고는 까맣게 잊어버렸다. ^^;

그 때 좀 더 열심히 배우고 기억해 놓을 껄 하는 생각이 들었다.

 

 그런데 아이들의 공부머리를 깨울 수 있는

"초등 6년 공부, 하브루타로 완성하라"를 만나게 되었다.

정말 한장한장 집중해서 읽고 중요한 것은 밑줄을 그으며 읽었다.

'너무 늦지는 않았겠지, 지금부터라도 시작하면 도움이 될거야.'라는

생각으로 시작을 하고픈 마음에 곱씹고 곱씹어 읽었다.

 

 

 너무나도 유명한 유대인들의 하브루타 대화법.

아이들의 공부머리가 깨어나도록 가정에서 이루어지는 교육이다.

가정에서 어머니로부터 하브루타 삼각형 방법의 대화를 통해

아이의 공부머리를 깨우고

그 공부머리를 가진 아이에게 세계인의 이목이 집중된 것이다.

그래서 과정은 삭제하고 결과만 놓고 평가사는 우리에겐 큰 충격을 주었다.

왜냐하면 결과만 중시한 것은 한계가 있고 더 나은 발전이 있을 수 없기 때문이다.

창의적 인재를 바라는 요즘엔 폭 넓은 생각과 창의적인 사고방식을 갖고 있는

사람이 각광받고 있기 때문이다.

창의적 사고를 하고 표현하기 위해선 하브루타 대화법으로 아이의 초등 6년의

밑거름을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다.

 

 

 

 

 하브루타 대화법을 하기 위해선 엄마가 원리를 알고 이해를 하고 있어야

아이와 함께 잘 실행에 옮길 수 있을 것 같다.

책을 읽으면서 다양한 방법들을 소개하고 있다. 그리고 예시가 있어

'아, 이렇게 질문하고 유도를 해야하는구나.' 하고 이해할 수 있어 좋다.

'아이는 그냥 만들어지는 게 아니구나. 엄마의 노력이 함께 해야 하는구나.'

그렇다면 지금부터라도 시작하면 되지. ^^

 

 하브루타 공부법 : 대화 - 질문 - 생각 = 아이의 공부머리 깨우기

 초등 1,2 학년 : 공부 적응과 3R's 익히기 (읽기, 쓰기, 셈하기)

 초등 3,4 학년 : 공부 연습과 논리적 사고력 기르기

 초등 5,6 학년 : 공부 독립과 추상적 사고력 키우기

 

 챕터가 끝나면 '요약'이 정리 되어 있어 다시 한 번 중요부분을 기억할 수 있다.

 

 초 2 딸이 수학 길이 문제를 풀다가 엄마가 질문을 하자 "내가 가르쳐 줄께" 하며

칠판 앞에 서서 자신이 문제를 내고는 엄마에게 질문을 했다.

엄마가 어물쩍 모르는척 다시 질문을 하자 "엄마, 알면서 일부러 물어보는거지?"

하며 엄마 속내를 다 안다는 듯이 말했다. 크크크

나름 수학 문장제를 푼 경험을 바탕으로 여러가지 방법으로 푸는 것을 표현했다.

그래 그래 잘 하고 있다.

자신이 배운 것을 설명하는 방법, 바로 선생님 놀이라고 할 수 있다.

앞으로도 계속 선생님 놀이 해줄 테니 엄마한테 많이 많이 설명해주렴.

 

 하브루타 대화 공부법, 하브루타 질문 공부법으로

초등 6년 하브루타 대화법으로 공부머리 만들어보자.

그러면 중고등학교 땐 자기주도학습을 잘 할 수 있을거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