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0일 목요일입니다. 오늘도 좋은 오후 보내고 계신가요.^^

어제는 조금 기온이 내려가고 오늘도 조금 전까지는 날씨가 흐린 것 같아서 조금 따뜻하게 입고 왔는데, 밖에서 있을 때는 괜찮았는데 실내에 들어오니까 조금 더워요. 여기는 약간 히터가 나오는 느낌이거든요.^^;

한주일 사이에 바깥 풍경은 많이 달라졌어요. 그리고 어쩌면 이 시기의 모습이 기억 속에서는 많이 보이는, 익숙한 느낌을 줍니다.

얼마전까지만 해도 새 것 같은 봄이 많이 지나 나무는 늘 이 모습이었던 것 처럼 파랗게 변했고, 오늘은 철쭉도 많이 피었습니다. 봄이 주는 향기는 밤에 바람이 불 때, 목련 나무나 벛꽃 그늘 아래를 지날 때 마다 다가옵니다.

오늘도 행복한 오후 보내세요.^^

------

오늘은 36일차

1. 무리한 계획을 세우는 건 좋지 않지만 지금 부터는 밀리는 것은 좋지않습니다.
2. 어느 날에도 살아있는 한, 감사할 수 있는 것임을 깨닫습니다.

-----

우린.
버티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잘 하고 있다.

하지현, 대한민국 마음 보고서, 2017, 문학동네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3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7-04-20 15:57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16:06   좋아요 1 | URL
비밀 댓글입니다.

겨울호랑이 2017-04-20 16:4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서니데이님 꽃이 참 예쁘네요.^^: 목련인가요?

서니데이 2017-04-20 16:48   좋아요 1 | URL
네. 며칠전에 찍은 목련이예요.^^
겨울호랑이님 오늘은 날씨가 흐리다 조금씩 좋아지는데요. 즐거운 오후 보내세요.^^

2017-04-20 19:48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0:15   좋아요 1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0:16   좋아요 1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0:33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0:50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1:30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7-04-20 21:54   좋아요 0 |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