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멀었다는 말 - 권여선 소설집
권여선 지음 / 문학동네 / 2020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이유를 알 수 없는 상실감을 느낄 때 권여선의 소설을 읽는다. 무언가 잃어버린 것을 찾기 위해서 혹은 무엇을 잃어버렸는지 조차 알 수 없어서 우리는 권여선의 소설을 찾고 위로를 받는 것 아닐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