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1인 신청합니다. 꼭 뵙고싶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세시에서 다섯시 사이 창비시선 333
도종환 지음 / 창비 / 2011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꽃을 사랑하고, 나무를 사랑하고, 숲을 사랑하고, 그리고 꽃같고, 나무같이 숲을 이루는 사람에 삶을 사랑하는 시인에 라일락꽇이 눈에 들어왔다. 비에 젖어도, 향기는 빛깔은 지워지지 않는다는 다짐, 성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상처를 사랑했네 - 실천시선 200호 기념 시선집 실천시선(실천문학의 시집) 200
박수연.최두석 엮음 / 실천문학사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99권 시집에서 눈 밝은 시인에 눈에 든 시, 제목만 봐도 풍성하다. 노루 같은 정영상선생님, 가는 날도 부산대 영결식에서 최루탄이 흩어놓은 신용길선생님, 이 선집에서 선생님들을 뵐 수 있어서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삶을 바꾼 만남 - 스승 정약용과 제자 황상 문학동네 우리 시대의 명강의 1
정민 지음 / 문학동네 / 2011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5월 정민교수(경기국어교사모임)강연에서 아전에 아들 황상과의 인연을 들었다. 곧 책으로 내신다고, 그 책을 만나, 아름다운 만남을 부러워하고 소망하련다. 교사로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책은 사람을 변화시키고 참 된 인간의 길을 안내해주는 것 같습니다.

20여년 전 첫 교실에서는 늘 넌 뭐가 되고 싶어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그러면 아이들은 되고 싶은 것도 많아서 재잘 재잘 거렸지요? 간혹 '대통령'이라고 말하는 용감한 아이들도 있어, 한바탕 웃기도 했지요.

 

며칠전 모임에서 14살 인생멘토를 읽고 나눈 이야기를 옮겨보겠습니다.

 

서00-(사서샘) 간혹  꿈이 없고 자신의 진로에 대해 막연하게만 생각하고 있는 아이들이 많은데요~ 도서관에서 꿈을 키우는 아이들에게 이 책을 꼭 추천해줄 생각입니다.

 

조00 : 오늘 토론할 책은 14살 인생 멘토입니다. 지난주에 함께 이야기하고 싶었던 <내 생애 가장 기억에 남는 일탈>을 이야기해보겠습니다.


한00주 : 부와 명예를 누리며 편안한 삶을 살 수 있었음에도 불편하지만 진정으로 가치 있는 삶을 추구했던 13인의 인생 모습 하나하나가 마음 깊이 와 닿았다. 그리고 문득 로버트 프로스트의 ‘가지 않은 길’이 떠올랐습니다. 이 책 속의 13인의 위인들은 많은 이들이 선택하지 않았기에 험난하지만 인생을 바꿀, 세상을 변화시킬 참된 길을 걸었던 사람들입니다.
가지 않는 길을 택했던 주인공의 이야기의 책입니다. 학생을 가르치고 지도할 때 힘든 순간에 나태해지고 힘들어 했던 것은 아닌지, 학생들을 변화시키고 있는지, 부끄러운 생각도 들었습니다. 김보일이라는 작가는, 선생님이자 독서가이자 작가를 병행하고 있습니다. 그 중 청소년들을 위한 책들을 많이 썼고, 쉽게 읽을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특징입니다. 후속 작으로 2권도 있습니다. 13명의 인물들에 대해서 수식어들이 나와 있어서 쉽게 읽을 수 특징이 있습니다. 자신이 관심 있어 하는 인물을 먼저 읽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공통점은 검소한 생활 사회와 국가의 이익을 먼저 생각했고, 미래를 내다볼 줄 알았고, 고난과 시련을 통해 한 발 더 앞서 나아갔다. 어떤 순간에도 희망을 버리지 않고 강한 의지로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하는 노력한 점인 것 같습니다.
청소년을 위한 인물 에세이라는 책의 성격에 걸맞게 자신의 미래와 진로에 대한 고민을 시작하는 청소년들에게 참된 인생을 산 13명의 위인들이 훌륭한 멘토 역할도 할 수 있는 책인 것 같습니다.
3. 다시 읽고 싶은 곳
(각 인물마다 공감이 되는 부분들을 정리해보았습니다.)
교육의 역할이 배우려는 마음과 계속 배워야하겠다는 마음을 새겨줄 수 있다는 것도 생각해보았습니다.
4. 함께 이야기해보고 싶은 곳
1)삶이 힘겨울 때 나에게 멘토 역할을 해 주었거나 현재 멘토인 사람이 있다면?
2) 인생에서 가장 가치가 있는 것(중요한 것)은 무엇인지에 대하여 이야기 해보기
3) 교사이기 전에 인생의 선배이자 멘토로서 중학교 학생들에게 ‘가치 있는 삶’에 대한 조 언 한마디씩
조00 : 자유롭게 읽은 내용들을 토론해 보겠습니다.
윤00 : 227페이지 자신이 하는 일이 신나는 일이니까 18시간씩 일을 해도 힘들지 않았다는 점에 마음이 이끌렸습니다. 매순간 활기차게 일하는 일이 꼭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해보았습니다. 어렸을 때는 멘토가 있었던 것 같은데,
문00 : 이 책이 너무 좋았습니다. 학생들이 너무 세상을 일찍 깨우치다보니 자기 앞가림을 잘해야 한다는 생각만 하는 모습을 보면서 이 책을 꼭 아이들에게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해주고자 했던 말이 이 책을 보여줄 것입니다.
김00 : 한사람의 인생을 너무 짧게 다룬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도 해보았습니다. ‘이찬영’ 부분과 금욕주의자 ‘유용모’ 부분을 흥미롭게 보게 되었습니다.
김00 : 평소 얕게 알고 있었던 인물들에 대해 어릴 시절부터 업적까지 알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서00 : 남들과는 다른 생각과 생애 중 한 번은 찾아 온 고난과 역경을 무슨 일이 있든 이겨내고자 했던 점들이 공통점인 것 같습니다. ‘나’만 살아가는 삶이 아닌, 더불어 사는 삶을 선택했고 자신의 일을 사랑하고 그 분야에서 최고가 될 수 있다는 점이 마음이 와 닿았습니다. 가끔은 극단적인 방법을 선택했던 부분이 저렇게까지 해야 하나 싶을까라는 생각도 함께 해보았습니다.
조00 : 저는 권정생 선생님과 관계된 기억이 많이 납니다. 스스로 소유하지 않고, 올곧게 살아가신 삶에,,,꼭 건강한 사내로 다시 태어나 아름다운 처녀와 연애하고 결혼하고, 아이 낳고 사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