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당장 이 불황을 끝내라]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지금 당장 이 불황을 끝내라! - 폴 크루그먼, 침체의 끝을 말하다
폴 크루그먼 지음, 박세연 옮김 / 엘도라도 / 2013년 4월
평점 :
품절


우리 시대 가장 뛰어난 경제 인사이트를 보유하고 있는 석학 폴 크루그먼 교수의 또 다른 신작 '지금 당장 이 불황을 끝내라!' 라는 책을 접하게 되었다. 제목부터가 상당히 직설적이고 자극적이다. 2008년 미국발 금융 위기에서 비롯된 경제불황은 좀처럼 끝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회복세를 보이는 듯 싶었던 국제 경제는 2013년 현재 더 큰 위기라는 체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고 앞으로 더 나아질 거라는 희망조차 갖기 어려운 실로 암담한 시대를 겪고 있다.

 

미국의 실업률은 좀처럼 해결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이는 대한민국에서도 마찬가지로 빚어지고 있는 현상이다.) 유럽 또한 극심한 경제불황과 GIPSI (그리스, 이탈리아, 포르투갈, 스페인, 아일랜드)로 대표되는 서유럽 국가들의 경제위기도 좀처럼 해소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저자는 지금 당장 이 불황을 끝낼 수 있다고 역설한다. 지금의 경기침체는 잘못된 정책과 이념이 수십 년 동안 '축적된' 결과물로서 나타난 것이며, 이런 잘못된 정책과 이념들이 계속해서 이어질 수 있었던 이유는 그것이 부와 권력을 가지고 있는 극소수의 사람들의 이익을 보호해줬기 때문이라 주장한다. 잘못된 정책과 이념은 정치문화를 장악하고 경제적 재앙에 직면한 상황에서도 변화를 향한 노력을 가로막고 있다고 저자는 일관된 톤으로 얘기한다.

 

저자는 해박하고 명쾌한 설명으로 현재 경제 위기 요인과 해결책을 제시한다. 하지만 평상시 경제 기사들을 관심 깊게 접하지 않았다면 다소 이 책은 지루하게 느껴질 수도 있다. 그러나 반드시 알아야 할 내용들이고 현재 미국과 마찬가지로 극심한 경제불황을 겪고 있는 대한민국에도 적용되어야 할 부분들이 많다는 것이 느껴지게 된다.

 

현재 경제불황이 좀처럼 해소되지 못하는 원인에 대해 저자가 제시한 아래의 일화를 읽으면 보다 명쾌한 이해에 도움이 될 것이다.

 

'이렇게 한번 상상해보자. 어떤 집에서 무슨 이유에서인지 모르지만 남편이 자동차 전기 시스템을 수리하지 않고 버티고 있다. 이제는 시동도 안 걸린다. 그런데도 배터리를 갈아보려고도 하지 않는다. 가만히 있다가 이제야 배터리를 간다면, 그동안 자신의 판단이 잘못됐음을 인정하는 꼴이 되기 때문이다. 대신 남편은 가족들에게 걸어 다니거나 버스를 타라고 말한다. 그 때문에 가족들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지만 문제를 자세히 들여다보기만 하면 얼마든지 해결할 수 있다. 그렇다면 문제의 핵심은 자동차가 아니라 '남편'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 문제는 쉽게 해결될 수 있는 것이다.'

 

중요한 것은 시시콜콜한 분석보다는 과감한 문제해결을 위한 실천이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3-06-24 08:11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