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의 마음 - 최고의 리더는 어떻게 사람을 움직이는가
홍의숙 지음 / 다산북스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리더십은 자질이 아니라 마음이다!




최고 기업들이 선태한 27년 리더십 코칭의 정수.

자기계발 경영도서 <리더의 마음>은,

사람을 움직이는 최고의 리더십에 대해 정리해두었답니다.

리더의 자존감에서 시작하여, 조직 구성원을 이해하는 법,

성장하는 팀의 조건, 내 편을 만드는 리더의 태도,

그리고 변화하는 시대의 새로운 조직 관리법.

다섯가지 방면에 통찰력을 정리해두고 있어요.





리더는 팀을 꾸리는 이로서, 가장 먼저

자신의 자존감에 대해서 챙겨보아야 하지요.

높은 자존감을 가진 리더는 스스로 편안하기 때문에

다른 구성원들에게 칭찬과 격려를 하는 것이 자연스럽고,

좋은 성과에 대하여 자신의 공으로 돌리지 않고

구성원의 공으로 돌리며 개인의 이익이 아니라 팀 목표를 함께

달성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게 됩니다.

즉, 높은 자존감을 가진 리더는

부자연스럽고 억지스러운 모습을 보이지 않고

사안 자체로 평가하며 ‘팀’을 꾸리는 존재.

경영도서 <리더의 마음>에서는

전반에 걸쳐 리더가 문제를 해결하는 이가 아닌,

해결하는 이들을 꾸리는 이라는 것을 강조합니다.

몸체가 되어 움직여야 하는 팀에 있어,

리더는 팀원들의 우수함이 서로 상호작용하여

발전하는 몸체가 되도록 역할을 해야 하지요.





우선 자신을 칭찬하는 용기를 가져야 합니다.

스스로가 넉넉해줘야 팀원들은 신임하고 안심하며 움직이죠.

리더도 완벽할 수 없음을 인정하고 그럼에도 지금 자리에 오른

스스로를 인정할 수 있어야 합니다.

더불어 어려움을 겪어여기까지 온 가치의 소중함도 간직,

자신있는 태도와 외양을 갖춰 리더의 품격을 길러야 하지요.





“건강한 조직문화는 직원들의

사고와 행동에 올바른 방향과 심을 실어주게 된다.

하나로 뭉치게 하고 삶의 의미를 찾게 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 문화는 조직원들이 가면을 벗고

진솔하고 정중하게 서로를 대할 때 생긴다”


또한 조직 내에서 서로 믿고 의지하려면

진솔함, 솔직함을 갖춰야 함을 이야기하지요.

하나로 뭉치는데 소수만 목표를 알게 된다면

팀원들은 스스로 존재가치에 의문표가!




아마 경영학에서 인사관리쪽 과목을 들으면

리더십에 대해 대략적인 설명이 나오면서

핫하게 여겨지는 성향만 좋다 느낄 수도 있습니다만

우선 스스로에게 잘 맞는 나만이 리더십을 찾아야 합니다.

리더십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역할 모델을 두고 스스로에게 맞는 리더십 확보가 중요하죠.




“리더의 본질은

리더가 가진 자질이 아니라

일과 책임에서 나온다.”


피터드러커의 말처럼, 리더는 또한

스스로 조직을 대변하여 방패가 되어야 한다는 점.

팀원들이 보기에 리더가 듬직해야

행동의 과감함도 더해질 수 있으니깐요.





또한 리더의 균형잡힌 리더십도 중요시여깁니다.

한 사람의 스타를 만들다 나머지에 영향이 끼쳐질 경우,

이로 인한 반목은 팀에 또한 문제를 일으키게 되니깐요.

조직은 모두에게 공정하고 편애가 없어야 한답니다.





경영도서 <리더의 마음>은

팀 내에서의 리더 역할과 마음가짐을 이야기하며

더불어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할 지를 이야기합니다.

새로운 시대, 밀레니얼 세대가 주 활동 팀원이니,

헌신, 형식, 버티기로 옛날 식의 리더십보다는

마음을 열고 능력을 키워주고 모아 조직에 이바지하도록,

리더도 스스로 부족함에 대해 인정하며

솔직하고 믿음 가는 조직을 만들도록 해야 한답니다.

자기계발서 + 경영도서 <리더의 마음>은

예시들과 함께 그간 상담 경험들을 잘 모아두어

가독성있게 리더십을 챙기게 해주는 책이었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