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2018년5월 #일기

블로그 이웃분이 청와대 관람을 다녀오셨다는 포스팅을 올렸다.

아이들이 좀 크거든 신청해보리라 하며 기다리고 기다리다,

이제는 기억에도 좀 남으리 싶고,

의미도 새겨볼 수 있는 시대다 싶어서,


드디어 방금 전, 신청.


그..그런데 11월6일이다 ㅎㅎㅎㅎㅎ

다 마감이 되어 있어서 6일에 겨우 신청했네.

학교에는 체험학습신청서를 내고 가야겠다 :D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사실.. 그렇게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열광하는 스타일은 아니였지만 말입니다;;


예고편을 보니깐,

수다스러운 피터 파커,

맘에 들더라구요!




12세 관람가, 아이들과 함께 시사회에 갔다왔어요.

영등포 타임스퀘어 내에 있는 영등포CGV

이날, 주연배우들이 레드카펫 행사도 오고

시사회 무대인사도 왔거든요,







피터파커 역할에 참 잘어울린다 싶은 톰 홀랜드.

실제로도 발랄한 소년같다는 느낌이더라구요.

물론, 잘 차려입고 나왔으니.. 멋짐은 당연했지만요~


친구 네드로 나온 제이콥 베덜런,

영화에서도 ㅎㅎㅎㅎ 넘 웃겼더랍니다.


아이언맨으로 나오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 가 아니라, 감독이래요. 감독도 잘생겼~)

무대인사때도 오.. 멋지더라구요 ㅎㅎㅎ




기존 스파이더맨 시리즈보다

좀 더 유쾌하고, 

'가족이 제일이다'에서 나오는 폐해도 생각해보고

또한 그러한 근성을 만들게 하는 상황도 또한 이해가 되요.

그리고, 절대 악이란 존재하지 않는구나 생각도 해보게하고요.


그래서 전체적으로 악당과 영웅이라는

극명한 부분만으로 설정하지 않는다는 점이

일반 대중에게는 더 어필할 것 같다 싶었네요.



마블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닌데도

와... 재밌었어! 연발했다죠 ㅎㅎㅎ

유머도 이러저러 많이 섞여있기도 하고요^^



영등포CGV... 스테디움 관에서 봤는데

오... 진~~짜 크더라구요.

큰 화면으로 빵빵 터지는 소리랑 함꼐 보니

푹 빠져서 다녀왔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모두를 아우르는 대한민국의 대통령 되시기를 기대합니다.
측근비리 없이 마무리까지도 훌륭한 대통령으로 기억될 수 있기를 기대해요~!



● 제19대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을 말하는 책들

http://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163387&start=welcomepop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풀프루프 - 안전 시스템은 어떻게 똑똑한 바보를 만들었나
그레그 입 지음, 이영래 옮김 / 21세기북스 / 2017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육아에서도.. 아이들에게 너무 친절한 엄마가 되지 말아야지 싶곤 하다. 결국 예상치 않은 상황에서 스스로 판단하고 움직여야 한다 싶기에, 각자의 뇌와 몸을 움직이길 바라는 불친절한 엄마다. 그래서 사회도 마찬가지로 각 존재들이 스스로 움직이는 자발성을 가졌으면 한다. ... 이 책, 끌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사오면서 분명 책장을 넓게 만들었지만..

또 채워지니, 유아책은 중고서점에 팔러...

남편이 갔다왔어요. 여행가방이며 장바구니며 다 써서

남편이 팔러가느라 완전 고생;;;






헌책방 주인 제외하고

일반 고객 판매권수중 1위라며-





마이 사고 마이 팔고;;;

남편의 말이 맞죠... 좋아해야해야 할지 어째야할지 ㅋㅋ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딸기홀릭 2017-04-16 20:5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재작년 봄 처음 정리할때 전 40만원이 넘었다지요?
그때 팔고는 후회하는 책들도 있긴 하지만요..ㅎㅎ

해피클라라 2017-04-17 09:00   좋아요 1 | URL
어머! 40만원!!! 우와....
상태좋은 책들을 많이 파셨던가봐요~
무진장 많이 판 것이었는데 단가가 싸다보니 20만원이었거든요^^;;
ㅋㅋㅋㅋ 그쵸? 팔고나면 후회가;;;
남편이 이날 갔다오면서..전에 팔았던 책 두 권을 다시 사왔어요;;;;;

딸기홀릭 2017-04-17 12:0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다시 사고 싶은 책이 속속 생기네요
쫌만 더 고민해볼걸...ㅋ
그땐 음반도 꽤 있었더래서 많이 나온것 같아요^^

해피클라라 2017-04-17 16:22   좋아요 0 | URL
ㅎㅎ 책 좋아하는 분들이 많이 겪는 상황 같아요^^;;;
많아서 덜어내려다가... 나중에 다시 읽고싶어지고 말이졍
오.. 음반! 음반의 가격은 또 다르군요!! 와...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