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사와 포개 읽는 한국 100년 동안의 역사 1 : 한반도의 깊은 잠 - 아편전쟁에서 일본의 개국까지 세계사와 포개 읽는 한국 100년 동안의 역사 1
김용삼 지음 / 백년동안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국제관계는 선악의 문제가 아니라 강약의 문제라는 견해에 동의한다 해도 ‘조선은 왜 약했는가?'라는 질문은 ‘조선(대한제국)은 과연 약했는가?'라는 질문이 선행되고나서야 가능한 게 아닌가? 이 책은 황태연 교수의 저서들과 대조해가며 비판적으로 읽을 필요가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한국 열국사 연구
윤내현 지음 / 만권당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이건만 읽을 엄두가 나지 않아 속상하게 만드는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미셸 푸코의 『감시와 처벌』 읽기 세창명저산책 84
심재원 지음 / 세창출판사(세창미디어)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푸코의 시대는 이미 지난 듯하여 늦은감이 없지 않지만 아직 푸코적 시각의 의미는 살아있으니 환영할 만한 해설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라 역사의 명암 삼국사기 유리창을 깨다 3
정재수 지음 / 논형 / 201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현대 국민국가적 시선으로 조선을 읽어선 안 되고, 조선의 눈으로 고려를 읽어선 안 되듯, 조선과 고려의 눈으로 고대사에 접근해서도 안 된다. 고대세계는 법과 제도가 확고히 뒷받침되는 안정된 정치환경이 아니었다. 오래 전 읽은 오윤성춘의 곤지~덕에 보조자료 찾는 시간을 꽤 단축할 수 있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사림, 조선의 586 - 그들은 나라를 어떻게 바꿨나?
유성운 지음 / 이다미디어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조선의 사림을 현 민주화 운동권 출신 정치세대에 끌어와 비유하는 건 매우 심각한 역사적 오류를 낳는 무지의 소치다. 박종인, 김용삼 등 조중동 기자 출신들이 왜곡되고 비틀어진 역사의식과 부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쓴 역사대중서는 주의하여 걸러 읽을 필요가 있다. 내로남불은 오히려 본인들이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심경보 2021-07-31 20: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놈의 민주화했다는 타령 지겹다. 면죄부인가? 그것도 운동나름이다. 그 민주화 운동경력 내용이 뭔가? 철없던 대학시절 이념서적 몇 권 읽고 사회경험 없는 자 들이 세상을 깨우친 양 공산주의 이념에 심취한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