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라투스트라, 그에게 삶의 의미를 묻다 -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 대한 서울대 박찬국 교수의 명강의
박찬국 지음 / 세창출판사(세창미디어)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줄간격도 넓고 책에 여백이 너무 많다. 쪽마다 하단은 왜 텅 비워놓았는지. 책에 메모하며 읽으란 건가? 엿가락처럼 억지로 분량을 부풀렸다. 250페이지 미만으로 줄이고 책값도 내려야 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금, 천천히 고종을 읽는 이유 - 국가는 어떻게 폐망하는가
김용삼 지음 / 백년동안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별 하나도 아깝다. 일본극우의 시각에서 고종시대를 날조하고 왜곡한 책. 일본극우세력이 교본으로 선택할 만하다. 문예창작과 졸업한 조선일보 출신 팬앤드마이크 이승만학당 이사로 있는 저자의 경력과 이승만을 추앙하는 출판사가 펴낸 종이뭉치란 점을 구매 전에 꼭 확인하기 바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왕비로 산다는 것 - 가문과 왕실의 권력 사이 정치적 갈등을 감당해야 했던 운명
신병주 지음 / 매일경제신문사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400여쪽 분량에 50명의 비를 다루고 있다면 한 명당 약8쪽이라는 얘긴데, 깊이를 담을 순 없을 듯하여 구매가 망설여집니다. 하나하나의 개별적 인물에 초점을 맞추기보다 내명부를 통할하는 중궁전과 후궁제도라는 왕실시스템에 방점을 두었더라면 더 흥미로웠을 텐데 아쉽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비투스 - 인간의 품격을 결정하는 7가지 자본
도리스 메르틴 지음, 배명자 옮김 / 다산초당(다산북스)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최상층에 오를 준비가 되어 있냐고? 자신이 창안해낸 아비투스 개념을 이런 식으로 왜곡하고 배반하는 책이 출간되었다는 사실을 지하의 부르디외가 안다면 통곡하며 탄식하리라. '구별짓기'를 제대로 구현하려는 겐가?

댓글(1)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무그늘 2022-06-25 21: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세상의 모든 창의성은 오독에서 시작합니다.
 
십팔사략 세트 - 전8권 (특별한정 보급판)
천승세 옮김 / 중원문화 / 2015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싼값에 혹해 보급판으로 사시면 후회합니다. 조금 더 비싸더라도 정품으로 사시길 바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