빤쓰왕과 사악한 황제 빤쓰왕 시리즈
앤디 라일리 지음, 보탬 옮김 / 파랑새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파랑새 책으로 앤디 라일리의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책

 

빤쓰왕과 사악한 황제 


파랑새 책으로 만나본 빤쓰왕 시리즈 사악한 황제랍니다.

추운 겨울날씨에 바깥 외출을 잘 하지 못할 이쯤에 독서만큼 좋은 시간을 보낼 수는 없겠죠.

아들이 보고 모두에게 꼭 추천하고 싶다 말하는 책

빤쓰왕 시리즈랍니다.







 


시리즈 첫 책으로 사악한 황제를 읽고 난 후 그의 매력에 푹 빠져버린 광팬이 되어버렸네요.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자살토끼로 앤디 라일리 작가의 새로운 책으로 더욱 기대되네요.


아들이 이 책을 만나고 표지만 보고도 반해버리게 된 책.

거만한 황금 왕관을 쓴 에드윈을 만나게 되네요.

내가 바로 빤쓰왕. 바로 9살 소년이라니 정말 놀랍죠!!


빤쓰왕 사악한 황제 더욱 기대되는 스토리.


책 속에 등장인물들도 평범하지 않은 듯한 느낌이 마구 드네요.



 



책 속 배경이 되는 그림지도 신선한 이야기가 시작될 거서 같아 얼른 보고 싶을 책이랍니다.



책에 처음 부분을 접할 때 기대감과 나만에 떠오르는


에드윈 왕국을 다스리는 에드윈 왕은 

9살 소년왕으로 더욱 놀랍게 시작되네요.

반짝거리는 왕관과 함께 멋진 궁궐에서 용간한 근위병에 둘러싸여 있답니다.


 


왕관위에 왕관이 또 얹어져 있는 왕관 특별해 보이지요.





 

​어린 왕 에드윈은

 용돈을 아껴서 백성들을 위해 초콜릿을 몽땅 사버리는데 써버렸지요.

그리고 에드윈왕은

초콜릿 발사기를 몰고,

 에드윈 왕국 백성들에게 초콜릿을 나눠주게 되지요.


​사악한 너비슨 황제가 에드윈 왕국을 빼았으려고 할 때도

백성을 사랑하는 에드윈왕은 지혜롭게 신하들과  잘 헤쳐 나온답니다.


에드윈 왕에게 닥친 위험을 어찌 해쳐나갈까 걱정했던 아이들.

신나는 모험의 시간을 기대하게 되는 책으로서


아이들에게 에피소드를 들려주며 책읽는 즐거움을 높여주는데요.

9살에 어린왕이라지만, 왕은 역시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네요.

아들도  역시 빤쓰왕이구나 하면서 감동시켜버리네요.


아이들에 눈으로 보아도 왕에 멋진 모습은 대견한가 봅니다.


​아이들만이 더욱 이해할 수 있는

9살 왕으로서 자신이 눈높이에 맞는 백성을 사랑하는 왕에 모습을 잘 담고 있네요.

아이들에게 또 다른 왕에 모습을 잘 보여주고,

자신의 역할을 잘 수행하고 있는 어린왕으로

우리 아이들에게도 자신에 역할과 의무를 전달해 주게 된답니다.



빤쓰왕 에드윈 이야기는

아들에게는 자신에 모험처럼 책 속에 빨려들어가 버리게 되는 이야기랍니다.



 


빤쓰왕의 모험 시리즈


 이야기들이 앞으로 더욱 기대되는데요.

다음 책을 벌써 보고 싶어지네요.


아이들에게 재미있는 스토리로 삽화로 또 다른 즐거움을 안겨줄 수 있는 책으로

빤쓰왕 시리즈 계속 기대하게 될 책으로

책읽는 즐거움을 느끼고 싶은 친구들에게 소개해주고 싶답니다.


강력 추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