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의 피라미드 솔로몬의 별 2
한정영 지음, 잠산 그림, 한석원 / 생각의질서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솔로몬의 별 2권 - 거짓의 피라미드


 

인디애나 존스처럼 모험심이 강한 아이들에게 적극 추천해주고 싶은 책이다.


저자인 한정영 선생님은 수학선생님으로  수학에 묘미를 가해

수학을 좋아하지 않은 아이들이라면 더욱 강추하고 싶은 책이다.


솔로몬의 별은 시리즈로  2권 거짓의 피라미드를 읽고 나서 

1권을 찾아보게 되었다.

그만큼 솔로몬의 별에 폭 빠져버린 아들이다.


도형의 원리를 적용하여 문명 속 비밀을 풀어 나가는 쌍둥이 남매

박진감 넘치는 역사 탐험의 진짜 재미를 맛보게 될 것이다.​

타고난 초록 눈 때문에 친구들과 주위 어른들의 관심과 호기심을 받아온 새론

뜻밖의 직관력과 너무 많은 빈트를 함께 가진 매력 덩어리 라온

아빠를 따라 이집트 카이로에 도착한 쌍둥이 남매의 모험이 시작된다.

이 책을 읽고 난 아이들이라면 이집트가 더욱 더 궁금해질 것이다.



쌍둥이 남매는 관광객들과 함께 거대한 피라미드 주위를 돌아보게 되었고,

모래 폭풍을 만나 위기에 처했지만,

능숙한 솜씨로 말을 타는 소녀 네페르에 도움으로 무사하게 된다.





 

쌍둥이 남매는 시장 골목을 거닐다 향초를 파는 가게에 들어가게 되었는데,

유리문 앞에는 고고학 연구소라고 쓰여 있었다.

쌍둥이 남매는 상점 주인인 카니카슈를 만났고,

그에게서 이상한 이야기를 듣게 되었다.


여기서 만난 카니카슈는 나중에 알았지만 상점 주인이 아니라 바로 악당이었던 것이다.




상점 밖으로 나온 쌍둥이 남매는 다시 네페르를 만나게 되었고.

검은 고양이가 새론의 목걸이를 가지고 가버리게 된다.


처음 이 책을 접했을 때 느낌과 마지막 책장을 닫는 순간에 느낌

너무나 스릴 넘치는 스토리와 중간 중간 나오는 삽화로 이야기에 더욱 몰입하게 되었던 책이다.



 


문명의 수학, 세계사의 중요장면이 결합된 판타지모험 시리즈로서

이집트 문명에 대해  다양하게 나와있는 책으로

이집트에 대해서도 자세히 배워볼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

초등학교 고학년이라면 더욱 좋을 책으로

호기심이 강하게 작용하며 수학에 묘미를 느낄 수 있었던 책이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