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딩의 품격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105
홍민정 지음, 최미란 그림 / 좋은책어린이 / 2017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초딩의 품격





좋은책 신사고 저학년문고 제목부터 아이들에 맘을 조금 엿볼 수 있을 것 같은 책인데요.

초딩의 품격

초딩 요즘은 초등학생을 초딩이라 말하곤하지요.

하지만 정작 초등학생 아이들은 초딩이라는 말을 좋아하지는 않는다고해요.

저희 아들도 역시 그 아이들에 한 명이지요.

자신들만에 세계가 조금씩 만들어가는 아이들

또래 아이들에 이야기를 통해서 점점 성장하게되는 아이들


초등학교에 들어가면서 꿈도, 자신이 하고 싶은 일들도 몇 배 늘어난 것만 같은 아들

꼭 태권도 학원에 다니겠다 말하면서, 자신도 큰 형아들처럼 검은띠를 메고 싶다 말하면서

처음 도장에 나갔던 일들이 기억에 남네요..

태권도 학원에 다니는 첫 번째 이유는 멋진 형아에 모습을 하고 싶다는 것과

검은 띠에 목표를 갖고 다니기 시작했던 아들,

하지만 친구들에게 의해서 학원에 상황이 많이 바뀌기도 하게 된답니다..


우리 아들 초딩이 되어 1학년 입학할 때가 생각나네요.

초딩만 되어도 다 큰 형아가 되버린 것 처럼 의젓해 보였던 아들이 벌써 초등 4학년이 되었는데요.

저학년문고를 만나면서 자신의 경험같이 또는 자신이 닥칠 앞날이기에 현실감을 느끼며

보게 되었던 책이기도 했답니다..




좋은책 어린이 저학년 문고는 창작동화로서 아이들에게 책읽기에 부담감도 줄어주면서,

그림책에서 초등도서로 넘어가는 단계에 아이들이 매우 좋아하는 책이기도 하답니다..


 


그리고 전 좋은책 어린이 저학년 문고에 최고에 장점은 책읽기로 아이들이 얼마만큼 내용에 충실했는지

독후활동까지 마무리 하는 저학년 문고에 매력에 폭 빠져버렸답니다.

좋은책어린이 저학년 문고 정말 기대감에 꽉 차 보게되는 책인데

책 표지에서 부터 제목까지 시선을 사로잡는 놀라운 책이 아닐까 싶어요..

아들은 지금까지 저학년 문고 꼭꼭 챙겨보고 있는데요.


 


책에 내용이 초등 아이들에게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들고 구성되면서,

그림에서 주는 즐거움까지 모두 잘 섞어져

책을 좋아하는 아이들로 변해가게 하지요.



 


좋은책어린이 문고와 함께 성장하길 바래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