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이름을 불러 줘 좋은책어린이 고학년문고 1
서지원 지음, 백대승 그림 / 좋은책어린이 / 2017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좋은책어린이 고학년문고 시리즈 1권

내 이름을 불러 줘

좋은책어린이 저학년 문고 시리즈로 너무나도 즐거운 독서습관을 기를 수 있었는데요.

이번에는 초등고학년 문고시리즈가 새롭게 출간되어 더욱 기대되는 책이랍니다.



 


첫 번째 책으로 서지원 작가님에 책이라 더욱 더 반가웠는데요.

표지부터가 시선을 확 잡아 끌어주네요..

초록색에 전면 색을 사용하고 있고, 소년과 강아지가 등장하게 되네요.

그닥 즐거운 표정은 아닌 것 같아 책에 내용이 살짝 어더운 내용일거라 상상되네요..

궁금증을 상승시키는 표지로 고학년을 위한 책이며, 좋은책 어린이 고학년문고 시리즈로 내이름을 불러 줘 만나봤네요.



덜보 아저씨가 운영하는 꽃집에 레미라는 강아지가 있네요.

레미는 특별한 강아지랍니다.. 바로 안내견이에요.

그럼 털보 아저씨가 불편하실거라는 생각을 하게 되지요.. 바로 눈이 보이지 않으신답니다.

삽화 한 장면으로 많은 느낌을 주네요..




항상 털보 아저씨와 함께하는 안내견 레미는 어느 날,

아저씨가 쓰러져 구급차에 실려가신 후 꽃집 앞에서 아저씨만을 기다리게 되네요.


일주일이 지나고 한 달이 지나도 털보 아저씨는 오시지 않았지요.

그래서 레미는 혼자가 되었고, 떠돌이 개가 되었네요..

우연히 학교에서 레미를 만난 은우

이렇게 은우와 레미에 새이름 스누피에 긴 인연이 시작되지요.. 


 

은우는 희귀병에 걸려있는데요.

부신백질영양증 또는 로렌조 오일병이라고 부른답니다..

X염색체에 이상으로 유전자 이상으로 발생하는 희소 난치병으로 신경세포를 파괴하여 빠르게 시력과

청력을 잃고 식물인간이 되어 죽음에 이른 병이라고 합니다.



⁠우리 주변에 은우처럼 희귀 난치병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데요.

치료약이 없고, 엄청난 병원비로 정말 고통속에 있는 사람들이 너무나도 많답니다.

약을 개발하고 있지만 쉽지 않은 연구이기에 은우도 더 이상 나빠지지 않은 상태가 될 수 있는

올리오일이 은우를 유지하게 해주게 되지요.

은우의 어머니는 은우를 보살피다가 암에 걸리게 되어 먼저 하늘 나라로 가시게 되었는데요.


은우에 곁에 늘 함께해준 스누피

이 책은 스누피가 화자로 쓰여진 책이랍니다..

그래서 더욱 더 스누피와 같은 동물에 대해 깊이 생각해 보게 되며,

은우처럼 희귀 난치병에  걸려 어려움에 있는 이웃 사람들도 돌아보게 되었답니다..


  내 이름을 불러 줘라는 제목을 선택한 이유를 어렴 풋 이해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답니다..

좋은책 어린이 고학년 문고로 두 번째 책도 기대해 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