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Special 조성진 Who? Special
김현수 지음, 김래현 그림, 류태형 감수 / 다산어린이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릴때 피아노를 너무 배워보고 싶었지만, 쉽게 학원을 다닐 수 없었던 어린시절,

아들에게는 피아노를 맘것 배우게 해주고 싶었던 엄마,

하지만, 아들은 왜 그리도 피아노를 치고 싶지 않아했는지,

뒤늦게 피아노를 배우면서 흥미를 높히게 되었네요.


 


WHO? 시리즈를 너무 열심히 보는 아들에게

WHO? 스페셜로 만나본 조성진 편은

아들에겐 무나도 특별한 책이 되어주었네요.



 

조성진에 어린시절에 피아노를 어떻게 배우게 되었는지

과정을 살펴보면서, 부모님에 이야기와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1위를 한 후 이야기까지 들려주고 있네요.


아들이 피아노를 치기 싫어했던 이유중 하나가

함께 시작한 친구들과 실력차이가 늘어나면서

스스로 자신에 실력이 없다고 평가하고, 점점 흥미를 잃어갔던 아들,

하지만, 조성진은 어릴 때 다른 아이들에 비해서

성장이 늦었는데도, 부모님은 기다려주면서



 

피아노에 관심을 보였을 때 의견을 존중해 주는 부분이

지금에 조성진을 만들어준 것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책에 중간중간에 통합지식 플러스로 좀 더 알고 싶은 내용을 담고 있는데요.

조성진의 인물 돋보기로

한국인 최초로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할 수 있는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있기까지 비결은?

하나, 타고난 재능과 부모님의 응원

둘, 피아노에 대한 집념과 열정

조성진이 음악인생에 있어서 신수정 교수님까지 자세히 만나보게 되었네요.


 


통합지식 플러스를 통해서

피아노에 역사에서 부터 자세한 설명을 담고 있답니다..

피아노를 처음 만든 사람이 바르톨로메오 크리스토포리로 자세한 관심을 갖게 되네요.



아들에 경우엔, 엄마가 먼저 시작하게 해주는 이끄는 형이었다면,

조성진에 부모님은 자신이 스스로 관심을 가는 것을 정할 수 있게 해주는 기다려주는 부모로,

스스로 자신이 최고에 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수 있는 인간형으로 만들어주게 되었네요.



 

조성진은 자신의 학교생활과 연주회를 병행하면서

스스로의 힘으로 유학을 준비하기에, 합격했다는 사실은 정말 놀라운 발견이 된것이죠.


 

자신의 진로에 고민이 가득한 아들에게는

이번에 WHO? 스페셜 조성진편은 많은 자극으로 다가왔고,

자신이 그동안 열심히 배우고 익혀왔던, 야구에

자신이 실력이 없다고 판단하고 좌절했던 아들에게는

엄청난 생각을 낳게 해주었네요.


다시금 도전하면서, 실력은 타고난 것이기도 하지만,

끝없이 노력에서 다시 태어난다는 것을 배우면서

도전해보겠다는 희망을 갖게 해주었지요.


WHO? 스페셜 조성진 편은 음악에 관심이


 


 


 매우 높은 아이들에게도 인기가 높겠지만,

유명한 피아니스트라는 타이틀보다

진로에 고민이 많았던 아이들에게 더욱 멘토같은 역할을 해주게 될 것 같아요.


WHO? 스페셜만에 장점이지요.

책을 읽고나서 생각마당으로 생각을 확장해 나갈 수 있는 시간으로

재미있고 유익한 코너라 즐겨찾게 된답니다.



 

책을 읽고 나서 독후활동으로

피아니스트 조성진편으로 더욱 친근하게 느껴지게 되는 인물인데요.

퀴즈를 통해서 더 잘 알아가는 시간이 되지요.



 

그동안 피아노를 배우면서 자신이 좋아하는 노래에  작곡가는 누구일지

한번도 생각해 보지 못했다는 아들,

이번 기회가 또 다른 시간이 되어주겠네요.

한참을 생각해보고는, 결정하고 좋아하는 이유를 작성해보는 시간이 된답니다.


한참 아이돌에 관심이 높은 아들이 선택한 사람은?



초등 아이들도 너무나도 재미있게 만나보게 되는 책,

다음 WHO? 스페셜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해지는 책

기다려지는 책이기도 하지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