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딱지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113
이혜령 지음, 김재희 그림 / 좋은책어린이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절대로 뒤집히지 않는 전설의 딱지!

전설의 딱지를 뽑는 자, 딱지 신이 되리라!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로 책을 읽는 즐거움을 높일 수 있는 책으로

엄마가 읽어주기에도 너무 좋은 책, 그림책만 좋아하는 아이들에게 추천해주고 싶은 책에

1순위인 책으로 이번에는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113번째 책으로 <전설의 딱지>

아들에게는 어릴적 추억에 시간을 돌아보게 해주네요.


 

학교에서 친구들과 쉬는 시간 10분에도 행복하고, 짜릿한 즐거움을 선물해주는 놀이시간에

500원이 주는 놀라운 선물은?

딱지놀이로 진판과 가판이라는 스릴넘치는 대결로

친구와 함께 즐거운 시간이 될 수 도 불행한 시간이 될 수 도 있는 시간,

옹기종기 머리를 모아 딱지치기를 하는 아들에 모습을 생각하면서

더욱 재미있게 책을 만나게 되었답니다.


책 속에 주인공 심명호와 이주호

햇살 쨍한 어느 날, 학교 가는 길에 동전 500원을 발견하고는 문방구로 향하고,

낯선 뽑는 기계를 발견하게 되지요.

뽑는 기계에 처음 보는 왕빡지 그림이 있고,

전설의 딱지라는  '절대 뒤집히지 않는 전설의 딱지! 딱지를 뽑는 자, 딱지 신이 되리라!’  고 써 있었지요.

주호는 뽑기 기계에서 전설의 딱지를 뽑게 되었고, 이야기는 거기서 부터 시작되네요.


 

명수는 딱지의 신이지만, 절대딱지를 갖고 싶었고,

주호에게 자신의 딱지를 다 걸고서라도 절대딱지를 가져오고 싶었답니다.

명수는 주호에게 딱지 진판을 요구했고, 주호는 망설이다 진판에 응하게 되네요.

 

학교에서 친구들과 가판으로 즐겁게 딱지 놀이만 하면 좋지만,

진판으로 딱지를 잃을 경우엔 친구지만, 서운함이 가득하고 미움까지도 생기게 되지요.

서로가 가지고 있는 딱지를 갖고 싶어서 교환하는 것과는 다르게 딱지를 대결에서 잃었을때는

친구가 몹시도 얄미워서 친구과계 까지도 이어지게 되었던 안타까운 추억들이 떠오르네요.


명수는 주호가 전설의 딱지로 자신의 딱지를 모두 따는 상황이 역전되자,

심통이 나 몰래 지우개로 숙제를 지워 주호가 야단맞게 하고,

우유갑을 터뜨려 주호 옷과 공책을 엉망으로 만들어 버리네요..

그 순간은 고소하고, 짜릿하겠지만, 명수는 곧 자신이 얼마나 잘못했는지를 알게 된답니다.

 

아이들은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를 통해서 자신의 학교생활과 자신의 어제 일들을 돌아보는 시간을 선물받게 되지요.

또래 아이들의 공감가는 동화로 친구나 자신의 경험을 다시한번 돌아보게 되는데요.


명수와 주호에 일상을 통해서 오늘에 일을 떠올리게 된답니다.

친구가 새로운 디자인에 샤프를 가져와서 너무 부러웠고, 나도 갖고 싶었기에

문방구에서 사고 싶지만, 엄마는 반대를 하는데 아들은 어떤 결정을 내리게 될까요?

친구와 샤프를 바꿔쓰기 일주일을 하고는 엄마에게는 비밀로 했다는 아들에 말에

나름 아들에 생각에서 최선에 행동이 아니었을까? 하며 다음 이야기를 기대해보게 되네요.

잠깐 호기심에 좋아보였을 뿐 경험하고는 그 호기심이 다 사라지게 되었다는 아들에 말에

우리 아이들에 행동을 결코 나쁘다 말할 수 없고,

자신의 행동을 통해서 스스로 반성하고, 성장하는데 꼭 필요한 과정이라고 생각해보게 되네요.


명수는 주호와 싸우다 '그렇게 딱지가 좋으면 딱지나 돼 버리든가!' 라고 외친 말에 후회하게 되지요.



 

순간에 화가나서 나와버린 말에 엄청난 경험을 했던 명수와 주호에 이야기를 통해서

아들도 친구에게 서운함에 절교했던 지난 일들을 떠올리며,

자신의 입장을 너무나 잘 알아주었던 절친에

대한 미안함과 친구가 있어서 더 행복함을 느낄 수 있었다는 것을 배우게 되는 책으로

엄마와 함께 읽고 싶은 책으로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꼭 챙겨보게 되네요..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를 읽고 나면 더 기다려지는 시간으로

자신이 읽은 책을 통해서 독후활동지에 질문들을 만나보게 되면서

책을 통해 한 단계 더 성장하는 시간을 갖게 된답니다..


독후활동지에 지문을 통해서 이 책에 내용을 더 꼼꼼하게 챙기게 되면서,

자신에 생각을 깊이 해볼 수 있어서

더욱 책에 대한 내용을 오래도록 기억할 수 있다는 장점과

글쓰는 실력을 키울 수 있다는 점에서 꼭 챙기게 되네요.




추억을 떠올리며 친구에 소중함을 알게 되었던 아들에 소중한 보물 1호 였던 딱지들과 함께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113번째로 만나본 <전설의 딱지>

초등 아이들에게 꼭 추천해주고 싶은 책이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