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지고 싶다, 이 글씨 - 점 잇기로 쉽게 배우는 공병각의 캘리그라피
공병각 지음 / 예담 / 2015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나라에서 공병각이라는 이름을 모르는 사람은 있어도, 이 글씨체를 모르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워낙 유명하거든- 캘리그라피라는 말이 일상처럼 자연스러워지기 전부터 여러 매체를 통해 접했던 글씨체니 말이다. 말하는 게 많은 듯한, 글씨 안에 많은 것을 내포하고 있는 듯한 느낌을 받는 글씨체. 따라 쓸 수 있을 것 같아 끄적여보지만 막상 따라하기는 쉽지 않은 그런 글씨체. 내게 공병각의 글씨체는 그러하다. 몇 번 따라해 보았지만 쉽지 않은, 손에 익지 않아서가 아니라 뭔가가 잘못되어 있는 듯한 느낌을 많이 받았었다. 그의 글씨체는 힘도 있고 균형감도 있고 뭔가 종이 안에서 자유로운 반면, 내가 쓴 글씨체는 어딘가 어색하고 불안하고 균형도 덜 맞는 느낌.


아마도 나처럼 캘리그라피를 잘하고 싶지만 잘할 수 있는 방법을 모르는 사람들은 참 많다고 해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 (요즘처럼 캘리그라피 붐이 일기 전에는 손붓글씨에 대한 열망이 좀 있었었는데 어쨌든..) 그래서 공병각은 따라하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서 여러가지 캘리그라피 책을 내놓았었다. 글씨를 쓰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 자신의 캘리그라피만 모아놓은 책, 본격적으로 함께 캘리그라피를 연습하는 책 등등 초록창에서 '공병각' 그의 이름 세글자만 검색하면 많은 책들이 주르륵 나온다. 그런 점에서 본다면 이번에 나온 책도 기존의 공병각의 캘리그라피 책과 다를 것이 없다고 생각할 수도 있겠다. 그의 캘리그라피 책이 익숙한 사람이면 말이다. 오히려 가타부타 글씨체를 어떻게 쓰라는 말은 없고 오로지 글씨와 점만 존재하는 이 책이 도움이 안된다 생각할 수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가지고 싶다 이 글씨>라는 이 책은, 생각보다 간단히 그의 글씨체를 갖게 해주는 아주 신통방통한 책이다.

 

 

어렸을 때 '점잇기'라는 것을 해 본 기억이 있을 것이다. 중구난방으로 찍혀 있는 듯하게 느껴지는 점들을 선으로 연결하다보면 동물이 나오기도 하고, 캐릭터가 등장하기도 하는 그런 경험 말이다. 요즘에는 컬러링북과 라이팅북에 이어서 점잇기북까지 등장하기도 했다. 어른들의 점잇기라서 깨알같은 점들이 1000개씩 등장하는 점잇기였는데, 잇다보면은 명화 속 작품을 만들어 내기도 하고 세계의 유명 건축물들을 만들어내기도 한다. 그런 점잇기를 캘리그라피와 혼합했다. 공병각의 글씨체 위에 점을 찍어 그 점을 하나씩 잇기만 하면 짜잔~ 하고 공병각 글씨체가 나타나는, 그래서 하는 방법은 아주 간단하지만 금새 글씨를 따라 쓸 수 있게 만들어주는 신통방통한 책이 탄생했다.

 

 

 

대체로 왼쪽에는 공병각의 글씨가, 오른쪽에는 점들만이 등장한다. 그 점들을 잇다보면 왼쪽의 글씨가 점점 나타나는 것인데, 이게 하다보면 시간이 훌쩍 지나갈만큼 재미있고 흥미롭다. 그냥 점만 이었을 뿐인데, 글씨가 뚝딱뚝딱. 좀 문장이 길어져도 상관없다. 점들이 많아지는 것 뿐이니까. 점이 많아져서 점잇기가 조금 힘들다, 싶으면 옆의 원문을 보면서 글씨를 찾아가면 된다. 해보면 어려울 것이 한 개도 없다. 점만 있으면 눈이 돌아갈 정도로 어지럽다는 것만 빼면.. 빨주노초파남보의 순서대로 점을 잇는 순서는 색상을 따라, 숫자 1부터, 알파벳 A부터 시작하면 된다. (해보면 쉬운데 말로 설명하려니 조금 어려운 듯한 느낌도 드는 것 같다)

 

 

너무 쉬운 부분만 보인 것 같아서 완전히 어려운 문장 부분을 따라해 보았다. '성공의 반대는 실패가 아니라 도전하지 않는 것이다'라는 꽤나 긴 문장이고, 보면 알겠지만 점들이 참 빼곡하고 들어차 있다. 하지만 지레 겁먹을 필요없이 하나씩 점을 이어가다보면 금방 글씨가 완성된다. (와우!)


경조사 문구는 물론, '개조심'이라는 문구도 들어있다.

여러가지 문장들은 물론 단어들까지 깨알 포함되어 있는 것이 특징-

 

 

이번 크리스마스땐 직접 MERRY CHRISTMAS라는 문구도 캘리그라피로 적어보았다.

마음에 썩 들지는 않지만 이렇게 글씨를 쓸 수 있게 되는 것이 신기할 따름이고!!


캘리그라피가 쉬워진다.

점잇기와 캘리그라피의 바람직하면서도 대박 콜라보.

벌써부터 2탄도 하루 빨리 나와줬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생겼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