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아리스토텔레스 수사학 (그리스어 원전 완역본) 현대지성 클래식 30
아리스토텔레스 지음, 박문재 옮김 / 현대지성 / 2020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게 가능한 번역 속도인 건지 좀 의문이 든다. 언어 하나도 아니고 내용이 얕은 것도 아닌 번역서들을 이렇게 빠른 속도로 번역하는 게 가능한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고고학의 역사 - 인류 역사의 발자취를 찾다
브라이언 페이건 지음, 성춘택 옮김 / 소소의책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번역이 너무 초벌 느낌이라 잘 모르는 분이 번역했나보다 했는데 심지어 전공자... 이거 너무한 거 아닌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독일의 종교와 철학의 역사에 대하여
하인리히 하이네 지음, 태경섭 옮김 / 회화나무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읽기 전이라 조금 실례되는 일이지만 저기 여강사라는 번역어가 굳이 필요한지 모르겠네요. 독일어에서야 어쩔 수 없지만 우리말에서는 여강사라는 말 자체가 잘 쓰이지 않는데요. 여성성을 나타내고 싶었다고 해도 그 뒤에 숙녀라는 말에서 잘 드러납니다. 대표문장으로 쓰기에 좋지는 않군요.

댓글(1)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라스콜리니코프 2021-04-13 16: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니 이런 황당한 댓글이.. 번역서인거 모르겠어요? 집이라 내가 당장 원서를 찾아볼 수는 없지만, 여강사라는 표현을 문제삼고싶으면 번역자에게 따질 것이 아니라 그 시기 독일의, 혹은 유럽의 후진성을 따지든가 해야죠. 아마 강사가 독일어로 Dozent일텐데, 여강사는 Dozentin이라는 표현을 따로 사용합니다. 진짜 무지하면 용감하더니.. 그리고 이런 편협한 시선과 몰지각함으로 좋은 책의 평점을 떨어뜨리다니, 참 안타깝기 그지 없군요.
 
글자 풍경 - 글자에 아로새긴 스물일곱 가지 세상
유지원 지음 / 을유문화사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 참고문헌에서 가져온 정보가 온전히 저자의 것이 되지 않아 번역투로 나타나는 것 같다.
2. 글자를 역사와 문화로 바라보는 것까지는 이해하나 설명방식이 감상적이어서 정보를 전달받기 어렵다.
3. 저자가 자신의 나이에 맞지 않게 세상을 일반화시키는 표현이 너무 많이 나온다.
4. 아쉽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라딘 크레마 카르타+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배터리 불량, 터치 불량, 오작동 등등 이걸 대체 왜 팔고 있는지 정말 궁금합니다. 그래놓고 재고처리하려고 가격 낮춘 모양인데 이건 아니죠. 전량 회수하거나 리콜해도 모자랄 판 아닙니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