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버스 융합사회 12 : 경제 - 학교 공부 꽉 잡는 공부툰, 소년 한국 좋은 어린이 책 스토리버스 융합사회 12
김홍선 외 지음, 윤기호 감수 / 스토리버스 / 201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민서는 어릴때부터 경제에 대한 관심이 많아서

여러 경제단체에서 실시하는 체험교육을 제법 많이 다녀왔었는데요.

최근에는 더 이상 경제교육을 안 다녔으면 좋겠다고 하더라구요.

기존에 아는 내용이 너무 많이 반복되는데다 대부분의 강의시간이 두시간이라

깊이있는 경제개념을 배우기 어렵다고 조금 더 자신이 공부한 후에

어려운 강의를 들어보고 싶다고 하더라구요.

 

그래도 경제에 대한 관심은 많아서 경제에 대한 신간은 챙겨보는 편인데

민서가 좋아하는 스토리버스 융합사회 시리즈에서  경제를 주제로 다룬 책이 나왔다는 걸 알고

어떤 내용이 있을까 무척 궁금해하면서 기다렸답니다.

 

 

8가지 스토리로 학교 공부 꽉 잡는 공부툰 스토리버스~

이제 스토리버스를 보다보니.. 가장먼저 어떤 카테고리로 나뉘어졌나 먼저 찾아보게 되는데요.

예전에는 좋아하는 만화 캐릭터 순이더니...점점 자신이 보고 싶은 주제를 먼저 찾아보게 되는 것 같아요.

 

 

민서는 요즘 환율에 관심이 많아요.

여름방학이 다가오다보니 어디로 갈까 해외로 눈을 돌려보니

각 나라가 사용하는 화폐가 달라서 환율이 중요한데요.

그런 이야기를 주고받다보니 각 나라의 화폐와 환율을 궁금해하더라구요.

 

 

확실히 만화로 보니 이해가 쉽네요~

이외에고 경제편에서는 화폐에 대한 정의와 다양한 종류, 수요와 공급에 의해 형성되는 가격,

경제 활동의 주체, 은행이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

우리나라의 경제 성장에 대한 내용 등을 학습할 수 있답니다.

 

  

경제활동없이 하루를 보내는 일은 거의 없는 것 같은데요.

우리가 경제 활동을 원활히 할 수 있는 이유는

다른 경제요소들도 활발하게 경제활동을 하고 있기 때문이랍니다.

즉 톱니바퀴가 맞물리듯 돌아가는 것이 경제죠~

 

스토리버스 경제편은  가계와 기업, 정부라는 경제주체들이 각각 어떤 역할을 하고,

또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유기적으로 연결되는지를 파악함으로써

전체적인 경제를 바라볼 수 있는 시각을 형성하도록 도와준답니다.

 

 

우리나라에도 IMF라는 큰 경제위기가 있었는데요.

각 경제주체들과 국민들의 노력으로 그 많은 빚을 갚고 지금의 대한민국이 되었어요.

우리는 그런 경제위기를 직접 겪었기 때문에 실감이 나는데

책으로 배우는 아이들이 제대로 실감할 지 모르겠네요.~

월드컵 특수를 기대하며 예상보다 높은 경제성장률을 잡았던 우리나라는
기대에 미치는 못하는 성적으로  경제적 효과가 예전만 못하다고 해요.

국내 세월호 사고 여파 등으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이

브라질 월드컵으로 살아나길 기대했는데 아쉽네요. 

경제편을 아이와 함께 읽다보니 저도 모르게 평소에 관심없던

나라의 살림살이 걱정을 한번 해보게 되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